이번 주 술모임 안내(마감)


    모둠 해물

    전에는 흔치 않던 국산 개불을 사용했는데 요새는 그마저도 보기 어려운 국내 양식 실정.
    할 수 없이 중국산을 갖다 씁니다만, 개불도 등급이 있는지 다른 횟집의 중국산 개불보다 색, 식감 모두 좋습니다.
    이 부분에 관해선 살포시 여쭤봐야 겠네요.


    4인 기준, 모둠회

    도미, 농어, 광어, 그리고 생연어가 들어갑니다. 3~5시간 숙성된 회여서 다소 두껍게 썰어 낸 게 이 집의 특징.
    두껍게 썰다보니 회 양이 많아 보이지는 않지만, 드시다 보면 적지 않은 양이라고 느끼실 겁니다.
    ※ 주의 : 활어회에만 익숙한 분들에겐 입맛에 안 맞을수도 있습니다.



    초밥


    생선 모둠 구이, 그외 매운탕을 비롯해 자잘한 부요리는 사진 생략.

    여름이 오기 전에 간단히 술번개를 하겠습니다. 

    "주제는 낚시와 생선회"

    지금까지 모임을 여러번 했습니다만, 그때마다 느낀 것은 안면도 모르는 분들이 모이다 보니 처음엔 살짝 어색해 하세요.
    아무래도 서로 간에 소통이 아닌, 저와의 소통에 집중되는 분위기다 보니 인원이 많아지면 제가 없는 테이블은 조용하더군요. ^^;
    그래서 많은 분을 모실 수가 없었습니다. 물론 시간이 지나면 온 테이블이 왁자지껄하지만 처음엔 그렀습니다.
    하지만 이번 모임은 14명 가량 모집하려고 합니다.
    대신 저와 함께 낚시를 다니셨거나 서로 간에 얼굴이 익숙한 분들은 제가 없는 테이블로 자리 배정을 드릴테니 이 점 양해 바라고요.
    저는 처음 오신 분들과 함께 하겠습니다. (나중에 분위기가 무르익어 테이블 순회를 하기 전까지는 ㅎㅎ)

    ■ 술번개 안내
    일시 : 6월 1일(토), 오후 6시 정각
    장소 : 서울 충정로 현대수산 (2호선 4번 출구에서 100m직진 후 사거리에서 우회전하면 전방 50m에 위치, 아래 지도 참조)
    회비 : 1인 3만원 (특 사시미코스,  소주값 포함) ++++++++++++ 플러스 2차(호프집) 가실 분에 한해 만원씩만 더 걷겠습니다.
    모집 인원 : 14분

    1) 일곱분은 선착순으로 모집.
    2) 일곱 분은 애독자님 위주로 모집.(해외에서 오시거나 혹은 지금까지 선착순에 밀려 번번히 모임에 참석하지 못하셨던 분들 포함)

    자리가 많지 않아 이렇게 밖에 할 수 없음을 너그러이 양해해 주시고요.
    1)번이든 2)번이든 참석을 희망하시는 분들은 반드시 비밀 댓글로 성함, 연락처를 기재해 주시기 바랍니다.
    결과는 댓글창에 개별적으로 알려드리겠습니다. 감사합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서울특별시 중구 중림동 | 현대수산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3.05.30 12: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네! 감생이 잡으러 갑니다.
      2주전에 걸었다가 놓친 녀석이 자꾸 꿈에 나타나서요..ㅋㅋ

      이제 4번째 갯바위 출조인데.. 이놈 잡고 벵에돔 낚으러 가고 싶네요~ ^^
    2. 개똥이
      2013.05.30 14: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부럽습니다.....^^
      좋은 시간 가지시고....후기 팍팍 올려주세요~
    3. 2013.05.30 14:3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4. 2013.05.30 15:1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5. 2013.05.30 15: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대구서는 엄두도 못내겠네요 주말에도 근무인지라
      좋은분들과 불토 보네세요~~<
    6. 2013.05.30 15: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대구서는 엄두도 못내겠네요 주말에도 근무인지라
      좋은분들과 불토 보네세요~~<
      • 2013.05.30 22: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대구에 사신다고 하셨지요. 에고..
        여기 최고 멀리서 오시는 분은 청주랍니다.
        대구는 아무래도 무리가 있겠어요 ㅠㅠ
      • 2013.05.31 14:2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피피레이님 저도 대구 사는데...저랑 하면 되겠네요^^
    7. 2013.05.30 16: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주 훌륭한 구성이네요.....맛보고 싶습니다...ㅋ
      저도 기회되면 함 뵈러 가고 싶네요.....ㅠㅠ
    8. 2013.05.30 17:5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9. 2013.05.30 20:3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0. 2013.05.30 20: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13.05.30 22: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사랑하는님 안녕하세요. 댓글은 잘 남겨져 있습니다.
        원래 비로그인자가 '비밀댓글'을 남기면 정작 쓴 사람이 보이지 않는 문제가 있습니다. 그래서 제가 그 분의 닉네임을 답글에 넣어 알아볼 수 있게 하고 있습니다.
        예약 확인하였구요. 토요일날 뵙겠습니다.
    11. 2013.05.31 08:0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2. 붕새
      2013.05.31 13: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가고 싶었는데 오늘이 당직이라 ㅠ.ㅠ
      좋은 모임 돼시고요~

      붕새
    13. 2013.05.31 14: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입질의 추억님 드뎌 내일 이네요^^ 27시간 30분 남았어요..카운트다운...
      저는 대구살아서 못가보네요. 또 시골 경북 영양에 가봐야 되어서 더더욱...ㅠㅠ
      즐거운 모임 가지시고 술은 기분이 최고로 좋을만큼만 드세요...^^회 먹고 싶네요^^
      • 2013.06.01 09: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거리도 거리고 요즘 경조사 압박이 심한 계절이다 보니 다들 시간 내기가 빠듯하실 거에요 ^^
        영양 잘 다녀오시고요.(아직은 제가 한 번도 못가 본 곳)
        영양에서 동해가 가까운지 모르겠지만, 오늘 제가 올린 해천탕 포스팅도 도움이 되었음 좋겠습니다.
    14. 정주용
      2013.05.31 21: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에 농협 다닐 때...현대수산 자주 갔어요...좋습니다...과음 금지요...부럽네요..ㅎㅎ
      • 2013.06.01 09: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단골이셨군요. 제가 과음은 평소에 안 하는데
        오늘은 좀 할 것 같습니다. ^^
    15. 정주용
      2013.05.31 21: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에 농협 다닐 때...현대수산 자주 갔어요...좋습니다...과음 금지요...부럽네요..ㅎㅎ
    16. 차정재
      2013.06.01 12: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늘 모임장소에서 입질의 추억님 찾으면 되나요?
    17. 2013.06.01 16:3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8. 2013.06.01 16:3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9. 2013.06.01 16: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20. 지미니
      2013.06.01 17: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글을 쓰면 안되는걸 알지만 정말 부러운 입질님이시고 또한 한번 보기를 원했믄데 오늘 제가 이사를 했거던요 근데 상황이 오전중에 끝날즐 알았던 이사 및 짐정리가 늦어지면서 이사짐도 늦게 받고 보증금도 늦게 받았네요 또 어제 날새서 짐을 싸다 보니 오늘 도저히 가지 못할 상황이 되어 버렸네요 정말 무리해서 라도 가고 싶었는데 부디 선처를 부탁 드립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N
    여행 N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8/0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9,282,564
    Today : 590 Yesterday : 14,94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