나를 빵터지게 했던 카페 알바 여대생


    이 날은 12월 29일 이였는데요.
    매일같이 바쁜 일정에 정신 없는 생활을 하다가 모처럼 시간내서 카페를 갔습니다.
    평소 저희 부부는 서로 일하느라 많은 대화를 나누지 못했는데 이 날은 모처럼 밖에서 식사를 하고
    커피와 함께 여유 좀 부리고 싶었어요.^^




    그래서 찾아간 곳은 홍대앞 어느 카페
    생각보단 손님들이 없어서 한적하니 사진찍기 부담없는 공간이 연출되더라구요.
    원랜 촬영할 계획이 없었는데 막상 와보니 직업병이 도집니다 ^^;
    그래서 저도 모르게 카메라를 꺼내들고 맛집 포스팅을 할 것 처럼 둘러보면서 사진을 찍어봅니다.





    집에 있으면 오히려 여유가 없더라구요. 둘이 나란히 컴터를 보면서 말 없이 일한지 한시간.. 두시간.. 그리고 세시간..
    어쩔땐 안방이 아니라 오피스텔 같단 생각도 들어요. 그런 작업실같은 방에만 내내 있다가 이렇게 카페에 와보니 
    왠지 여기는 사람사는 맛이 나는듯 합니다. ㅠㅠ





    그리고 여기는 신발을 벗고 들어가게 되어 있는데 요렇게 편하게 앉아서 벽에 기댈 수도 있구요.
    목재느낌의 인테리어가 맘을 편안하게 해주는가 싶더니 온통 낙서들이 난무하고 있어요. ㅎㅎ





    이건 재미도 없고 감동도 없고 ㅠㅠ
    오죽 낙서질을 해댔으면 페인트 다시 칠했다는 문구까지 붙여놨을까요. ㅋㅋ
    그간 쥔장의 노고가(?) 보이는듯 한 경고문이예요.





    우린 좀 더 구석자리를 찾아 앉았는데 벽에 붙어 있던 낙서금지 문구가 눈에 들어옵니다.





    하하하~!!!
    원래 문구는 "낙서금지, 페인트 다시 칠했습니다" 였는데 누가 썼는지 센스대박이네요. ㅎㅎ
    낙서하지마라고 올린 글에 낙서라니~ 쥔장이 보면 어떤 반응이였을지 궁금하기도 하구요.
    어쩌면 이미 알고 있지만 손님들의 가상한(?) 센스에 그냥 놔뒀는지도 모르겠어요 ㅋㅋ
    아무튼 우리는 커피한잔을 마신 후 나가기 전에 카운터 쪽 사진을 촬영하고 나가려는 찰나~!
    알바하던 여대생이 절 부릅니다.

     "저기요! 방금 저 찍으셨죠?"
     "전 그냥 인테리어를 찍으려고 했어요 ^^; "
     "혹시 만약에 제 얼굴 나오면 블로그 올리실 때 송혜교 사진으로 바꿔주실래요?"
     "네에? 송혜교로요? ㅋㅋㅋ"

    송혜교 얼굴로 바꿔달라니 재밌는 알바생입니다. 
    그래서 저는 그녀의 말을 들어주기로 했습니다. 
    .
    .
    .
    .
    .
    .



    송혜교씨가 알바로 일하는 카페입니다? ㅋㅋ
    얼굴은 잘 보이라고 일부러 크게 합성했어요. (약간 가분수로)
    어때요 맘에 드세요? ^^
    하지만 제 블로그에서 방심은 금물입니다. 이렇게 하면 실제 얼굴은 안나올 줄 알았죠?





    하핫.. (혹시 초상권 문제되진 않겠죠? ^^;)
    제가 다 봤어요. 사진 찍을 때마다 표정관리 하는거  ㅎㅎ
    .
    .
    .
    "근데요! 촬영하면서 이건 미처 못봤습니다. ㅠㅠ"





    하하하핫.. 이 사진보고 완전 빵터졌어요. 
    요건 다른 분이신데 언제 저런 포즈를 취하셨나요옹? ㅋㅋ
    찍을 땐 전혀 몰랐다가 사진편집하면서 알았답니다.
    센스만점인데요 ^^

     PS : 여기 일하시던 알바분이 저희 부부에게 그러더군요.

     "혹시 12월 31일 두분 시간되세요?" 
     
     이제 안면을 알게된 알바생이 우리 부부더러 시간이 있느냐고 묻다니..갑자기 그 이유가 궁금해집니다.
     "음.. 갑자기 왜요?"
     "그날 시간나시면 이거 보러가세요 ㅎㅎㅎ"

     라며 뭔가를 건네는데 허걱~!! 
     무려 58,000원 짜리 오페라 관람권 두장을 선뜻 우리부부에게 건네는게 아닌가요!! 완전 대박!
      아~ 속으로 이 비싼걸 받아도 되나 안되나 생각하고 있는데 옆에서 와이프 왈~
     "오빠 우리 그날 처가집 가야해"
     "아 맞다 ㅠㅠ"

     
      그나저나 그 비싼걸 왜 우리에게 주는 거예요? 혹시 남친이랑 보기로 했는데 펑크라도 나셨나요? ㅎㅎ
      
     "아는 지인이 주셨는데 전 사정이 생겨 못가게 되었어요 ㅠㅠ" 
     "흑.. 그랬군요. 우리도 그날은 사정이 있어서 참 안타깝네요. 다른 손님중에 절실히 필요한 분에게 주세요 ^^" 
     라며 결국 마음만 받기로 했습니다. ㅠㅠ  
     
     어쨌든 이 카페, 여러모로 맘에 드네요~ 담주에 맛집으로 따로 포스팅 낙찰!!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1.01.08 16:0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2. 2011.01.08 17: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냄새금지, 페인트는 다시마로 칠했습니다..ㅋㅋㅋㅋㅋ
      대박 웃겼어요 ㅎㅎ
      추억님 오늘도 포스팅 잘 보구 갑니다 ^^
      부러워요 ㅎㅎ
      즐거운 주말 되시구요~ 오늘도 행복하세요 ^^
    3. 보리
      2011.01.08 18: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송혜교 사진으로 합성시키셨길래...친절한 추억님이신줄 알았더니..쌩얼 공개를..^^

      참 싹싹 하고 유쾌한 알바생이네요...!! 저 카페 사장님은 복 받으셨네요..!! ㅎㅎ
    4. 2011.01.08 20: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ㅎㅎ재밌는 사람이네요.
      그걸 또 해주신 입질님도 대단하시고요..ㅎㅎ

      근데 참 낙서는 그래요...
      이쁜 카페에 왜 그리 낙서를 하는지..화장실도 아니고..ㅋㅋ
    5. 2011.01.08 23: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센스쟁이 알바들ㅎㅎ
      공연표까지 선뜻 내밀고, 그 알바생의 마음씀도 고맙네요.
      부산이면 저도 가볼텐데...아쉽네요~
      일터에선 입질의 추억님 블로그만 들어오면 다운되버려서 집에서나 가끔 들어와봅니다..-.ㅜ
      • 2011.01.09 09: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에고.. 혹시 다운된다는 컴터 익스프로어 업그레이드
        해보세요~ 버전이 낮아서 충돌날 경우가 많더라구요~
        참고로 카페는 서울입니다 ^^
    6. 태끄노빠
      2011.01.09 01: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지막 사진.. 전 왜 봐도 이해가 안가죠?
      무슨 형태인지.. 사람이 있다는 거 같은데.. 아무리봐도 뭘 얘기하는지 몰겠어요..ㅜㅠ
      아 미챠... 궁금 궁금!!
    7. 2011.01.09 07: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르바이트생들이 귀엽고 활발하네요 ㅎㅎ ^^
    8. 2011.01.09 08: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하하하 마지막 사진이 대박..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9. 123
      2011.01.09 12: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래두 진짜 얼굴 올리신거 알면 싫어하실것 같은데요ㅣ;;
    10. 2011.01.10 04: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송혜교님 보러 가봐야겠어요~ ㅋ
      까페 분위기도 좋네요~
      센스있는 직원분들과 센스있는(?) 낚서들까지..ㅎㅎ
    11. 2011.01.10 11: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볼에 손가락 콕! 귀엽군요^^ 카메라를 피하지 않고 정면으로 대하는 센스! 예쁩니다.
      송혜교 얼굴의 경우는... ㅎㅎㅎ 재미있는 센스 였는걸요?
      카페 방문 만으로도 즐거울 듯 합니다~
      이 사진들을 바탕으로... 많은 분들이 이 곳을 방문하셔서.. 저 알바생 분들의 사진을 담아오겠는걸요?
      축! 모델탄생! 입니다..ㅎㅎㅎ
    12. 2011.01.10 14: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경고문도 정말 센스 대박으로 낙서를 잘 했는데요..
      그리고 사진찍는데 언제 저렇게 센스 넘치게 이뿐이 표정을 하면서
      모델을 해주고 있네요 ^^
    13. 2011.01.11 13: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재밌는 분들이시네요 ㅋㅋ 빵 터졌습니다
    14. 2011.01.11 13: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 ^^ 처음 발자국 남겨봅니다.
      몇달전쯤인가.. 호주여행기가 있어서 보러왔다가 이곳을 알게되었어요.
      홍대 빈트리 가셨네요? ㅎㅎ
      반가운 커피집 사진을 보고, 그리고 센스있는 알바생을 보고..
      그냥 갈 수가 없어서 발도장 찍고갑니다.
      저 곳.. 커피맛도 꽤 훌륭한데~ 사진으로 만나니 더 반갑네요.
      따뜻한 오후 되시길 바라고, 종종 찾아오겠습니다!!
      • 2011.01.12 12: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밍키언니님 반갑습니다. 잘 아시는 카페인가봐요
        저흰 처음 갔는데 편안하고 좋았습니다. 제 주 컨텐츠가 낚시이긴 하지만 맛집과 여행도 있으니 종종 놀러오세요^^
        감사합니다~
    15. 2011.01.17 01: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랫만에 웃었습니다 ㅎㅎ알바하시는 분들이 재밌네요 포즈도 취하고
    16. 지나가다
      2011.01.19 23: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카페에서 일하는데 손님들이 이렇게 블로그에 사진 함부로 올리는거 보면 기분나빠요.
      님 사진이 잘나온지 못나온지도 모른체 올라있고
      그 사진을 다른사람이 평가한다고 생각해보세요.
      초상권문제를 가벼히 여기지말아주세요.
      • 2011.01.20 00: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본문내용 읽어보셨는지요..
        사진을 찍는데 왜 포즈를 취했는지 생각해보세요
        초상권문제에 예민했다면 그럴 수 있었을까요?
        다른 사람이 평가한다고 생각하다니요.
        제가 어떻게 평가했는데요? 기분좋게 쓴 글이잖아요
        유쾌상쾌한 내용인데 님 댓글이 어울리지 않다란 생각은
        안드시나요
    17. 2011.01.23 02: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하하하 정말 빵 터졌습니다^^;;;; 정말 센스있는 알바생이네요 우하하하
    18. 2013.04.30 02: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알바하시는 분 송혜교 사진 아니여도 예쁜 얼굴인데요. 첫번째 사진 알바분, 본인얼굴이 자연스럽고 더 좋아요.
      어찌보면 송혜교와 비슷해 보이기도 한 것 같기도 하구요.
      두번째 사진 알바분은 "나, 예쁜이~~~" 애교가 꽤 있으시네요. 사랑받으실 거예요~~~ ^^
    19. 2018.01.15 05: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알바분이얼굴사진올리지말라고 센스있게말하신건데 무시하고그냥사진올리다니 당신만유쾌상쾌한내용이겠죠 자기도문제가된다는걸아는거같은데 당연히초상권문제되죠 허락안하신거잖아요알바생이 표정관리했다는건본인만의생각이신거고 설령했더라도올리면안됩니다
    20. 그냥
      2018.01.15 22: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뭔가 자연스러운 홍보글 같은데요 제가 좀 예리합니다 아이큐 148 헤헤

    카테고리

    전체보기 (2956)N
    수산물 (462)N
    조행기 (479)
    낚시팁 (272)
    꾼의 레시피 (220)
    생활 정보 (1069)N
    여행 (426)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5,678,378
    Today : 7,870 Yesterday : 15,3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