총알오징어

 

총알오징어를 아십니까? 생김새가 마치 총알 같다고 해서 부르게 된 총알오징어. 몰라서 안 먹어본 사람은 있어도, 한 번 먹고 안 먹어본 사람은 없을 정도로 인기 있는 수산물입니다. 제철은 초겨울부터 시작해 날이 풀릴 때까지 쭉.

 

크기는 다리를 뺀 외투막을 기준으로 12cm 내외부터 20cm까지 혹은 그 이상으로 다양한데 '일반 오징어(표준명 살오징어)'보다는 작고 야들야들한 식감이 특징입니다. 싱싱한 총알오징어는 내장째로 먹는데요. 특히, 통째로 찐 '통찜'이 인기가 있습니다.

 

내장째 먹으면 특유의 고소한 맛이 있어요. 이는 싱싱한 문어를 통째로 삶아 내장째 먹는다거나, 갑오징어, 한치를 통째로 쪄서 먹었을 때 맛과 비슷합니다. 이는 오징어 내장에 있는 '누런창' 때문이지요. 이 누런창은 쉽게 말해 '간'입니다.

 

 

우리가 반찬용으로 먹는 오징어(표준명 살오징어)

 

#. 총알오징어를 먹으면 안 되는 중대한 이유

한편, 우리가 평소 먹는 일반 오징어는 요즘 금징어가 됐습니다. 저는 한 마리에 8,000원까지 오른 것도 봤어요. 살아있는 횟감용 오징어도 아니고, 죽은 선어였는데 그렇게 비싼 오징어는 처음 봤습니다. 그래서 요즘 제 장바구니에는 오징어가 실종됐어요. 오징어를 먹고 싶어도 너무 비싸기 때문에 선뜻 손이 가질 않았던 겁니다.

 

더 웃긴 것은 낚시할 때 쓰는 오징어 미끼입니다. 이것도 우리가 반찬으로 사 먹는 오징어와 별반 다르지 않은데 차이가 있다면 냉동을 썰어서 반 마리만 포장한 것을 낚시점에서는 5천 원 받습니다.

 

 

예전 같았으면, 그냥 제가 시장에서 사다가 직접 썰어서 쓰는 것이 훨씬 경제적이었는데요. 지금은 어떻습니까? 이러나저러나 별반 차이가 없기 때문에 시간도 절약할 겸, 그냥 낚시점에서 사다 씁니다.

 

그런데 이 오징어와 총알오징어가 무슨 관계냐고요?

 

"총알오징어가 우리가 평소 먹는 오징어의 새끼이기 때문입니다."

 

 

오징어 가격 추이(2012~2017), 수산정보포털

 

지금은 금징어가 된 오징어의 가격 추이를 보면, 그야말로 가파른 상승세입니다. 아시다시피 오징어 가격이 오른 이유는 오징어가 안 잡혀서입니다. 오징어는 양식이 안 되고 전량 자연산에만 의존하기 때문에 그해 오징어 공급(어획량)이 수요를 따라가지 못하면 가격은 오를 수밖에 없겠지요.

 

이에 정부 관련 부처에서는 오징어가 안 잡히는 주요 원인을 중국의 불법 어선과 국내 트롤 어선의 싹쓸이 조업 때문이라고 했지만, 그 싹쓸이 조업에 총알오징어가 대거 포함됐다는 사실을 간과해서는 안 됩니다.  

 

 

총알오징어를 적극적으로 판매하는 모 포털의 대형 수산물 공구 카페

 

현재 오징어의 금지 포획 크기는 외투막을 기준으로 12cm입니다. 때문에 12cm가 넘어가는 총알오징어의 포획과 판매에 대해서는 법적으로 제재할 근거가 없는 상황입니다. 어민들은 불법과 합법의 경계에서 아슬아슬하게 총알오징어를 잡아들이고 있으며, 그것을 판매하는 유통업자와 상인들도 법적 단속 근거인 12cm를 내세우며 문제가 없음을 주장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오징어가 12cm면 이제 막 치어를 벗어나 청소년기에 접어들 무렵입니다. 산란 기능도 갖추지 못한 오징어를 잡도록 허용하는 주무 부처의 안일한 대응에 우리 바다의 오징어는 지속해서 씨가 마를 수밖에 없는데요.

 

12cm란 기준을 마련한 것도 2년 전인 2016년의 일이었으며, 그마저도 너무 작으니 기준을 높여달라고 수차례 민원을 넣었음에도 해수부는 '알았다.'고만 답할 뿐, 현재까지 아무런 조치를 하지 않은 상황입니다. 그 사이 국민 수산물인 오징어는 점점 줄어들 것이고, 가까운 미래에는 한 마리에 수만 원을 호가하는 귀물이 될 수도 있습니다.

 

과거에 노가리 맛있다고 마구잡이로 잡아먹다가 우리 바다에 멸종되다시피 한 명태를 잊었습니까? 총알오징어도 마찬가지입니다. 총알오징어가 커서 산란하면, 그것이 자라 오징어가 되지만, 실상은 자라기도 전에 잡아다 판매하고, 그것을 우리는 맛있다고 사먹게 되고. 총알오징어를 찾은 수요는 계속 늘어나면서, 이것을 잡아다 판매하는 것이 돈이 되다 보니, 악순환만 반복되는 답답한 상황. 

 

해수부는 총알오징어의 포획 금지 크기를 12cm에서 대폭 늘려주었으면 좋겠습니다. 소비자들도 단순히 맛있어서 사 먹게 된 수산물이 남획을 부추기거나 씨를 말릴 수 있음을 인지해 주었으면 하는 바람입니다.

 

※ 추신 

입질의추억TV 개국했습니다. 유튜브 첫 영상 보러가기 ↓↓↓

 

#. 관련글 보기

우리 식탁에 문어, 주꾸미가 사라지는 진짜 이유

어부들도 잘 몰랐던 홍어와 간재미의 기묘한 관계

서민 먹거리 '곰장어'의 실체는 지렁이? 곰장어의 괴이한 사실들

새우깡에 들어가는 새우의 진실

생연어의 농약(살충제) 사용, 오해일까? 사실일까?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흐대로
    2018.12.17 11:5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글 잘보고 있습니다. 12cm 정도면 어느 기간 정도 자란거죠?
    • 2018.12.17 12: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징어 수명은 1년입니다.
      오징어 산란은 가을에서 겨울 사이 이뤄지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추정을 해보자면, 12cm 오징어는 1~3개월 내외로 자란 것으로 보입니다.
    • 2018.12.17 17:20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렇다면 쭈꾸미와 마찬가지로 사이클이 짧다는건데...
      기준만 잘 잡히면 개체수가 크게 늘것이 분명한데도 왜 이렇게 답답하게 굴까요..?
      우리나라는 연체동물에 너무 무관심한것도 같아요.
      문어 포획금지체장이나 쭈꾸미 금어기 지정문제같이요.....ㅡㅡ
    • 2018.12.17 18: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 말입니다~
  2. 오유진
    2018.12.17 18:0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꼴뚜기처럼 다른 종인줄 알았내요~
    좋은정보 감사합니다.
  3. 2018.12.17 18:1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4. 다이노
    2018.12.17 18:1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흔히 겨울에 낚시로 많이 잡는 작은 오징어는 남해권에서 호레기로 불리는데

    살오징어와는 다른 종류로 알고 있습니다.

    실제로 봤을때 체형도 살오징어와는 다르구요~~
  5. 익덕
    2018.12.17 21:2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https://m.fmkorea.com/best/1455593240

    비전문가가 언론 글 몇 개 보고서는 입질님을
    폄하하네요...
  6. 2018.12.18 09:4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7. 붓싼맨
    2018.12.18 11:37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 국내 오징어 사라지면 페루 훔볼트 오징어 수입한 거 먹음되지. 총알 오징어 마이꾸마! 허허
    • 에릭이
      2018.12.20 10:0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당신 같은 사람들 때문에 사회가 발전을 못하죠. 제대로 된 마인드를 갖춘 사람을 수입할 수 있으면 좋겠네요.
  8. 2018.12.18 15: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총알오징어가 별도의 종이 아니라 보통 오징어의 새끼였군요...
    황금알을 낳는 거위의 배를 가르는 어리석음을 여기서도 범하고 있는 것 같아 안타깝습니다.
    정말 우리가 알아야할 모든 것은 초등학교 때 배운 것 같습니다.
  9. 2018.12.20 17:3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진짜 충격이네요. 여태 다른 종인줄로만 알았는데...

    널리 알려졌으면 좋겠습니다.
  10. 시골어부
    2018.12.21 14:58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가 늘 얘기하는 것이지만 중꿔나 단군의 후손이나 도낀개낀이라는 겁니다.
  11. 초보조사
    2018.12.22 14:15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징어 새끼인걸 오늘 처음 알았습니다.
    사먹으면 안되고 팔아서도 안되고 특히 잡으면 안되게 법 개정을 해야 합니다.
  12. ㅇㅅㅇ
    2018.12.24 09:4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총알오징어가 오징어새낀지는 처음알았네요
    유튜브에 총알오징어 리뷰하신 분이 너무 맛있게 드셔서
    저도 2kg사서 먹었는데 너무맛있더라고요...
    진짜로 재구매까지 했는데 이글 보고 좀 후회되네요
    분명히 그 분은 다른 어종이라 그래서 샀는데 오징어 새끼였다니.......
    진짜 맛있던데... 이제 참겠습니다 ㅠ
  13. ㅇㅈㅇ
    2018.12.28 17:29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 MBN 인턴기자 이지은입니다. 총알오징어 관련 취재 중입니다!
    jirong131@gmail.com 으로 연락주세요!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
  14. 김경훈
    2019.01.05 08:3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나도 안사먹어야지 정부는 대책마련좀 해주세요 몇년뒤에 밥상에서 오징어볶음 못보게될까 겁나네요...
    요즘 짬뽕에도 일반 오징어말고 이상한 식감더러운 오징어 넣어주던데 ... 어릴적 짬뽕먹다가 오징어 다리라도 한개들어있음 개이득이다했는데 요즘은 그런짬뽕 찾기힘드네요ㅠ 오징어 씨가 말라가는데 격하게 공감하는 1인입니다.
  15. 세따리
    2019.01.06 16:3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몰랐네요~ 태어나서 첨먹어보고 맛있어서 또 구매할렸는데 안되겠네요... 오징어볶음 먹고싶어도 비싸서 못먹었는디.... 이런일이.....
    마른오징어도 좋아하는데..... 금징어 안되게 총알오징어 먹지맙시당..
  16. 부산맹
    2019.01.14 11:0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조만간 오징어도 명태꼴 나겠네요. 저렇게 치어까지 싸그리 잡아대면 오징어가 남아나겠나요. 2년 뒤에는 마리당 1만5천원 이상 될듯.
  17. 갑빠맨
    2019.03.05 20:54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당하신말씀 우리나라를 포함해서 전세계가 수산물이 씨가 마르고 있으니 앞으로 알밴게맛있다 알이맛있다고 떠들면 입에 오바로크를 쳐야합니다.
  18. 류현진
    2019.04.03 08:25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https://band.us/page/73866795/post/72
    여기서 공동구매를 하네요
  19. 나그네
    2019.05.15 20:5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https://m.blog.naver.com/qqww1311/221506473742 읽다보니 같은 내용을 보고 쓴것같은 글이 있어 알려드립니다.
  20. 이**
    2019.07.14 17:42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회를 너무 좋아하는 저로선 몇년전부터 횟집에 가면 총알 오징어만 보여 저것들 다 새끼일텐데ᆢ
    조만간 씨가 마르겠단 생각에 참아 못먹은지 몇년 됐네요ᆢ
    시장 갈때마다 금징어를 보면서 총알 오징어의 결과물이다 생각했는데ᆢㅠ
    제 생각과 느낌이 맞았군요ᆢ

카테고리

전체보기 (3214)N
유튜브(입질의추억tv) (93)N
수산물 (519)
조행기 (486)
낚시팁 (289)
꾼의 레시피 (236)
생활 정보 (727)
여행 (426)
월간지 칼럼 (410)N
모집 공고 (28)

최근에 올라온 글


Statistics Graph
Total : 70,453,611
Today : 2,009 Yesterday : 12,80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