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주 중앙동 맛집] 60년 전통의 군만두로 유명한 일품향


    지난번에 이은 전주맛집 투어입니다.
    그래봤자 2끼 밖에 먹질 못했는데요. 또 언제 방문하게 될 지 모를 전주에서 무엇으로 2끼를 사먹어야 할까?
    하는 고민은 저에게 제법 중대 과제처럼 다가왔습니다.
    일반적으로 생각해 볼 때 전주에서의 2끼 식사라면 하나는 전주 비빔밥, 다른 하나는 전주에서 유명하다는
    콩나물 해장국 정도로 쵸이스를 하지 않을까 싶지만 저는 쌩뚱맞게도 근고기집과 중국집을 찾게 되었습니다.^^;
    그런데 평범한 중국집은 아녀요. 그것은 제목에서 보신대로 입니다.
    심지어 이 집 군만두를 평가하기를 서울에서 일부러 찾아와 먹을 정도라고 하는데요. 과연 소문대로 인지 맛
    보러 갔습니다.

     


    영화의 거리, 전주 중앙동

    제가 지금 서 있는 영화의 거리, 이곳에서 우회전하여 쭉 걸어가다 보면 왼편에 일품향(一品香)이라는 붉은색 간판의 중국집이 자리하고 있습니다.


    60년 전통의 군만두로 유명한 중국집의 실내 풍경





    화교분들이 가게를 운영한다는 이 곳은 짜장면 보다 더 유명해진 메뉴가 있으니 군만두와 우동입니다.
    우선 이 두개를 주문하고요.


    군만두에 찍어먹을 소스로 간장+식초+고추가루를 적절히 섞어줍니다.


    기본찬

    어느 중국집을 가니 양파 몇 쪼가리만 딸랑 내어주던데 이 집은 기본찬에서 양파를 제법 푸짐하게 내어줍니다.
    양파 맛도 아삭거리면서 단맛이 느껴지는게 후레쉬하다는 느낌이 들었고 김치는 여느 중국집에서 사용하는 중국산 김치가 아닌 국내산 김치.
    (라고 원산지 표기에 씌여져 있습니다.)


    우동 5,000원

    이 집에 들르면 꼭 시켜봐야 할 것이 우동과 군만두라던데 사실 중국집 우동이 맛있으면 얼마나 맛있을까? 하는 불신도 없잖아 있거든요.
    그리고 먹어 본 결과, 이 집 우동도 그리 소문날 정도는 아니라는 게 제 의견입니다.
    굳이 말씀을 드리자면 다른 중국집 우동에 비해 국물이 개운하고 전반적으로 깔끔한 맛을 낸다는 게 특징이라면 특징일까? 


    면발은 적당한 탄력감이 있어 입으로 뚝뚝 끊어 먹을 정도는 됩니다.
    국물의 개운함, 적당한 양의 해물이 있기에 여느 중국집 우동에 비해 좀 더 나은 편이라고 할 수 있지만 여기서 특별함을 찾기엔 역부족입니다.


    군만두 5,000원

    그리고 이 집의 자랑거리인 60년 전통의 군만두.
    일단 첫 인상부터가 여느 중국집 군만두와는 차별이 됩니다. 만두 피를 보니 튀긴 게 아닌 팬에다 지진 군만두로 처음 한입을 먹을 때 기름향이 나면서
    고소한 느낌을 줍니다. 만두 피가 여느 중국집 만두 처럼 두꺼운 편이지만 한쪽 면은 바짝 지져 바삭함을 갖췄고 다른 한쪽 면은 부들부들해 피가 맛있다는
    생각이 듭니다 혹자는 양쪽 면을 모두 바삭하게 지져냈음 좋겠다고도 말하지만 이 날 시식했던 저와 일행은 부들부들한 식감도 나쁘지 않았다는 결론입니다.


    돼지고기와 부추등으로 속을 꽉 채운 점이 다른 중국집의 공장 만두와 확연히 비교됩니다.
    소문처럼 서울에서 찾아와 먹을 정도는 아니지만 전주에 오실 일이 있다면 한번쯤 맛 볼만 하네요.


    만두가 맛있어 물만두도 주문해 보는데


    군만두와 같은 속을 사용하지만 배가 많이 불러서 인지 군만두에 비해 특별한 감흥은 없었습니다.
    보통 물만두를 낼 때 참기름을 살짝 뿌린 물을 조금 섞어서 내지만 이 집은 수분기가 아예 없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촉촉함을 잃는 점은 단점입니다.


    요즘 조미료 쓰는 중국집은 10군데 중 10군데입니다.
    다 아는 사실이지만 그래도 쇠고기 맛나 앞치마를 대 놓고 두르신건 약간 넌센스.^^;



    일품향 주소는 아래 지도 참조
    네비주소 : 전주시 완산구 중앙동2가 31번지
    주차 : 매장앞은 차길이라 댈 수 없고 근처 골목길에다 적당히 주차하시면 됩니다.

    60년 전통의 군만두로 유명한 일품향 총평
    오늘 글은 조악하기 짝이 없습니다. 몸도 안좋아 글을 안쓰려고 했지만 하루라도 글을 거르자니 참 허전해서 말이지요. ^^;
    군만두의 경우 호불호가 갈릴 수도 있습니다. 좀 더 바짝 지졌으면 좋겠다, 양면 다 지졌으면 좋겠다, 기름향이 난다 등등..
    기름향의 경우 팬에다 기름을 두르고 오랜 시간을 지져내기 때문에 만두피가 기름을 먹을 수 밖에 없는데 그렇게 거슬릴 정도는 아니고요.
    전반적인 느낌은 이 집에서 한번 맛보고 포장으로도 싸가고 싶을 만큼 괜찮았습니다.
    반면에 우동과 물만두는 일부러 찾아와 먹을 정도는 아니라는 점.
    이상 전주에서의 짧은 맛집 탐방을 마치도록 하겠습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더보기>>
    고기 두께에 탄복, 간만에 제대로 된 생고기집
    가짜 냉면육수를 판별하는 나만의 방법
    철판에 볶아먹는 돼지보쌈으로 유명한 목노집
    우도의 명물 땅콩 아이스크림, 원조와 일반의 차이
    90분에 25만원? 상류층만 이용한다는 마사지 받아보니 가격에 뜨악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전라북도 전주시 완산구 중앙동 | 일품향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2.09.22 09: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동 국물이 웬지 시원하고 맛나 보입니다..
        오늘 점심은 우동으로?.. ^.^
      2. 2012.09.22 09: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에고, 어여 나으시길...즐거운 주말되세요~
      3. 2012.09.22 09: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사진으로만 봐도 너무나 맛있어 보여유~~^^
        덕분에 60년 전통의 귀한 군만두 잘 먹고 갑니당~
        편안하고 행복한 주말 보내셔유~입질님^^*
        • 2012.09.22 12: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낙네님 어서오세요~
          아마 아낙네님이 만드시면 완전 손만두 삘이 나겠지요^^
          행복한 주말 되세요~
      4. 2012.09.22 09: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보는것만으로도 바삭해 보이는 군만두 맛잇어 보입니다
        우동도 먹음직 스럽고....아~우 군침도네요
        즐겁고 행복한 주말 되세요~~
        • 2012.09.22 12: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솔향기님 어서오세요~
          군만두 하나만큼은 발군입니다. 근데 많이 멀지요^^;
      5. 2012.09.22 10: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만두...유난히 맛있는 만두가 있습니다.
        저는 특히 물만두를 무척 좋아합니다~~
        소문난 맛집은 다 이유가 있죠^^
        즐거운 토요일로 보내세요~~
        • 2012.09.22 12: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물만두가 좀 더 촉촉했으면 하는 아쉬움이 있었답니다~
          오늘도 감사합니다~ 고운 주말 보내세요^^
      6. 2012.09.22 10: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저는 군만두보다는 물만두를 좋아하는데

        아침부터 군침이 꼴딱꼴닥하는데요 ^^~!
        • 2012.09.22 12: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오~ 오늘은 다들 군만두 보단 물만두를 찬양하는 댓글이 많이 보이네요^^
          주말 잘 보내십시요~
      7. 2012.09.22 11:4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12.09.22 12: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직입니다. 저는 한번 걸리면 중간에 주사 맞고 약먹고 어쩌고 해도 안낫다가 딱 4~5일 지나면 낫는답니다. ㅠㅠ
          이거 큰일이네요. 오자마자 계속 방콕이라니 ㅎㅎ
      8. 2012.09.22 11: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부산에도 일품향 있는데ㅎㅎ 군만두 부들부들 바싹하니 맛있어보입니다.
        우동도 사진상으론 아주 개운해보이는데요ㅎㅎ
        전주에서 콩나물국밥이랑 비빔밥 안드시고, 고기랑 만두를 드셨네요^^
        제주도생활은 어떠신가요?ㅎㅎ 즐거운 주말되세요~
        • 2012.09.22 13: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러게요~ 전주 트레이드 마크는 아쉽지만 담 기회로 미뤘답니다.
          제주 생활은 제가 갑자기 몸살에 걸려 이틀째 방콕중이랍니다 ㅠㅠ
          여긴 병원도 없네요..;; 차 끌고 좀 나가보려고 해요
      9. 벼리
        2012.09.22 12: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 습관이라는 것이 뭔지?
        하루라도 쉬면 괜히 이상해지는,,,,
        인제 몸은 좀 나으셨는지요? 건강이 최고라는 것은 아파본 사람들은 다 아는 것...
        언능 나으셔서 입질맛 지대로 보여주시길 바래요.
        • 2012.09.22 13: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꼭 그렇게 해야 할텐데~
          반드시 주말 안으론 낫도록 하겠습니다.
          벼리님의 댓글에 힘 얻고 갈께요^^
      10. 2012.09.22 15: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만두 먹어 본 지가 넘 오래된 것 같습니다.
        매 번 냉동만두만 먹고 있으니, 언제 맘 먹고
        만두투어 한 번 해야겠습니다.^^
        저두 제주도 가고파요.ㅎㅎ
      11. 2012.09.22 15:3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 2012.09.23 12: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초대장 보내드릴려고 했는데 이메일 형식이 잘못 되었다네요~
          다시 적어주시면 보내드리겠습니다
      12. 2012.09.22 17: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군만두에 한표 ㅎㅎ
        주말 잘 보내세요
      13. 2012.09.22 18: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5천원짜리 우동치고는 비쥬얼만 봐서는 그래도 제대로 나오는 것 같은데요??? ^^;;;
        어딜가나 비슷한 맛의 군만두...
        올드보이에서 처럼 군만두맛으로 중국집을 찾아내기는 이제 하늘에 별따기인 것 같습니다. ㅋㅋ
        그래도 여긴 다른 곳과 다르다니...
        조금의 차이가 점점 더 크게 느껴지기 때문일 것도 같습니다.
        • 2012.09.23 12: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제가 쫌 까칠하게 평하는 편입니다.
          글을 보고 찾아가시는 분들이 너무 기대하지 않도록 말이지요 ^^;
          그나저나 오랜만이십니다~ 잘 지내시지요?
      14. 2012.09.23 00: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ㅎㅎㅎ 군만두도 맛있죠... 요즘은 없어서 못 먹고 있어요.. ㅎㅎ
        많이는 못먹지만.. 그래도.. 만두는 군만두가 제일 나은듯 해요.
        • 2012.09.23 12: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저는 한 느끼한 음식도 잘 먹다보니 혼자서 한접시는 비울 수 있겠더라구요~ 먹고 난 뒤 배가 더부룩해질 수도 있는데 말입니다 ㅋ
      15. 하나
        2012.09.23 12: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물만두보단 군만두에
        한표 추천합니다.
        그리고 맑은공기와 함께 아름다운 제주도 풍경을 함께 하시면서
        어서 힘내시길 바랍니다.
        제주도에 가시면서 몸이 불편하시다니ㅠ.ㅠ
      16. 2012.09.23 15: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방금 전주에 갔다왔답니다.ㅋㅋ

        벌초하고 잠시 휴식중입니다. 온 몸이 녹초가 되었어요...ㅠ.ㅠ.

        주말 잘 보내세용 !!!
      17. 밥곰팅
        2012.09.23 17: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댓글도 거르기가 참...^^;;;

        군만두도 군만두지만 개인적으론 오천원짜리 우동이 그 정도면 괜찮다는 생각이 드네요 전주 갈 일 있음 점심으로 한끼하러 가야겠습니다

        그나저나 몸은 여전히 안 좋으신 모양이에요 그저 그런물에 살던 고기를 깨끗한 물에 넣으면 안좋다던데 그래서 입질님도 아프신거 아닌가 싶기도 하구요 어여 나아지시길^^
        • 2012.09.24 14: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제 90% 정도 나았습니다.
          아직 입맛이 안돌아와서 밥을 제대로 못먹고 있어요.
          최근에 먹은거라곤 배와 셀러드, 토스트 한조각이 전부..;;
          이따 저녁때 횟집엘 갑니다~ 제가 횟집은 잘 안가는데 손님이 오셔서 ^^;
        • 밥곰팅
          2012.09.24 20: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런... 몸도 안좋으신데...
          하긴 귀한 손님은 안좋은 몸 상태보다도 우선이죠 ^^;;

          제주도 가셨으니 원없이 낚시 하고 오실 수 있게 아픔은 잠시 미뤄두시구요..
          오늘 횟집에서 소주 한잔 하실 때...
          마지막 한잔에... 청양 고추가루 풀어서... 완샷!!!!!


          은 아니고... ^^ㅋ 막잔과 함께 아픈거 떨쳐 버리시길 즐거운 시간 되세요 ^^
      18. 2012.09.24 00: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전..짬뽕보다 우동을 좋아해요^^
        너무 맛있어보이는데요..군만두도..ㅎㅎ
        요즘 허리아파 투병생활한다는 핑게로 게으름중이네요.. 뒤뚱뒤둥 다녀갑니다 즐거운 한주되셔요
        • 2012.09.24 14: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조신처자님 올만이십니다~ 그간 잘 지내셨는지요
          이렇게 찾아주신것만으로도 감사하지요.
          그런데 허리가 아프다니요. 저도 요즘 몸이 안좋아 고생인데~
          하루빨리 완치되었음 좋겠습니다
      19. 2012.09.24 12: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군만두 맛있겠는데요 ^^ ㅎㅎㅎ
      20. 2012.09.27 07: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앙 굿 ㅜㅜㅜㅜ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N
      생활 정보 N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8/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 62,968,475
      Today : 12,421 Yesterday : 16,06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