우도의 명물 땅콩 아이스크림, 원조와 일반의 차이


    제주도 우도에 오면 꼭 먹어봐야 하는 명물이 있다고 합니다. 바로 우도 땅콩 아이스크림인데요.
    땅콩이 맛있기로 소문난 우도에서 그것을 이용해 아이스크림을 만드는데 생각외로 인기를 끌자 여기저기서
    서로가 원조임을 자처하며 만들어 팔고 있습니다. 언틋보면 비슷해 보이는 아이스크림이지만 이것도 원조와 
    일반의 차이가 숨어 있었는데 직접 확인해 본 결과 그 차이는 생각보다 컸습니다.
    우도의 명물 땅콩 아이스크림, 원조와 일반의 차이는 무엇일까요?
     



     


    우도 검멀레 해변으로 올라가는 길에 있는 원조 땅콩 아이스크림집

    우도는 땅콩으로 유명하다고 합니다.
    우도는 첫 방문이였고 땅콩이 유명하다길래 한봉지 사먹었는데 다른 지역의 땅콩과는 확연히 다른 차이점을 발견할 수 있었습니다.
    일반 땅콩과 달리 껍질이 얇아 그냥 먹어도 된다는 점과 일반 땅콩에 비해 좀 더 고소하다는 점인데요. 이걸로 어떻게 아이스크림을 상품화 시켰을까?
    그런데 생각보다 간단했습니다.


    먼저 땅콩 아이스크림을 용기에 담습니다.


    요거트 베이스의 아이스크림엔 작지만 땅콩 입자가 살짝 박혀있는데 이게 끝이면 서운하지요.


    잘게 부순 땅콩을 한가득 퍼다 담습니다.
    땅콩 아이스크림 맛의 핵심은 바로 고소한 우도 땅콩인데 이것이 각박하게 들어가면 맛이 안납니다.
    주변에 여러 땅콩 아이스크림집을 살펴봤지만 이 집만큼 가득 담아주는 곳도 없었던 거 같아요.


    그리고 카라멜 시럽으로 맛의 포인트를 주는 것도 다른 집과는 다른 부분입니다.


    이것이 우도 땅콩 아이스크림입니다. 어때요. 아주 먹음직스럽죠? ^^
    하지만 이때까지만 해도 저는 별반 기대를 하지 않았습니다. 관광지에서 파는 여느 아이스크림과 다를 게 없다고 생각했던 거지요.
    그런데 한입 먹어 본 순간..



    "생각보다 맛있네.."

    워낙에 땅콩가루를 아낌없이 담아주는 바람에 한 수저 떠 올릴 때마다 후두두둑 떨어집니다.
    땅콩 가루와 함께 아이스크림을 떠서 먹으면 달짝지근한 카라멜 시럽과 함께 고소함이 입안 가득한데 아이스크림은 바닐라가 아니여서 그렇게
    느끼하지 않는 편. 한 입 두 입 먹어보니 입에 착착 붙는 맛이 나서 이후부턴 주체할 수 없게 만드네요. ^^


    먹다보면 동굴이 나오는데 그 안으로 땅콩가루를 밀어 넣어가며 나중엔 수저로 막 섞어가며 먹습니다.
    함께한 일행 중 우도 토박이 지인께서 말씀하시길 "이게 이렇게 맛있었나? 원래 이정도까진 아니였는데" 하더랍니다.
    저도 요 근래 아이스크림을 이렇게 맛있게 먹은 적이 있었나 싶을 정도..
    땅콩이나 견과류를 잘 못먹는 우리 와이프도 수저질을 멈추지 않네요. ^^
    갠적으로 하겐다즈를 좋아하지만 땅콩 아이스크림과 둘 중에 선택하라고 한다면 저는 기꺼이 우도의 땅콩 아이스크림을 선택하겠습니다. ^^;
    그런데 이것도 원조집과 일반집의 차이가 상당합니다.
    처음엔 몰랐는데 다 먹고 나오니 줄줄히 팔고 있는 땅콩 아이스크림 간판이 눈에 들어오기 시작합니다.


    일반 땅콩 아이스크림(좌), 원조 땅콩 아이스크림(우)

    옆집을 보니 어느 아주머니께서 땅콩 아이스크림을 사고 계시길래 양해를 구하고 한컷 찍어 봤는데요.
    얼핏봐도 땅콩의 양이 볼품 없습니다.
    좀 전에 먹었던 땅콩 아이스크림이 맛있었던 이유는 풍부하게 들어가 준 땅콩과 달짝한 카라멜 시럽이였는데 다른 집들을 보니 그 차이가 상당했습니다.
    원래 우도 땅콩이 타 지역 땅콩보다 좀 더 고소하지만 그만큼 가격도 비싼 편입니다. 그러다보니 아이스크림 가격도 3,000원이나 하는데요.
    아이스크림을 3천원이나 주고 먹는다는 것에 왠지 비싼 느낌을 지울 수 없지만 돌이켜 생각해보면 관광지에서 이만한 퀄리티만 유지해 준다면 한번쯤
    먹어 볼만한 가격대라고 생각합니다.

    근처엔 서로가 자칭 원조라 말하면서 3,000원~3,500원대의 아이스크림을 팔고 있습니다.
    대부분 살펴봤지만 개인적으론 제가 먹은 집이 가장 나이스했어요.
    아이스크림 자체는 이 근방의 집들이 같은 걸 사용하는듯 싶었고 결정적으로 우도 땅콩을 아낌없이 부어주느냐 아니냐, 카라멜 시럽을 얹어서 주느냐
    아니냐로 확연한 차이를 내는 것 같습니다. 특별히 땅콩이나 카라멜 시럽을 싫어하지 않는 한 강력추천 할만합니다.
    우도에 오시면 원조 땅콩 아이스크림 한번 맛보시기 바랍니다.^^ (※ 위치는 아래 지도 참조하세요.)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더보기>>
    마약김밥을 처음 먹어보는 일본인의 격한 반응
    모두를 기겁하게 만든 2만원짜리 해물파전
    사람들이 열광하는 맛집의 불친절한 미학
    기다리는데만 세시간, 미슐랭 맛집은 이래도 되나
    먹는데만 3시간, 내겐 사치스러웠던 풀코스 요리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 제주시 우도면 | 원조 땅콩 아이스크림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대한모황효순
      2012.06.30 15: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전 못갈것 같으니까요~
      집에서 만들어 먹어볼까
      합니당.ㅎㅎ
    2. 2012.06.30 17: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디가도 원조가 최고지요.우도에 가면 저 고소한 땅콩아이스크림 꼭 먹어야겠어요^^
    3. 유유자적
      2012.06.30 17: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원조집은 당연히 원조 대우를 받아야지요.
      입질님께서 발굴을 잘 해주셔서 저집도
      신제품개발에 공을 드린 댓가를 누렸으면 합니다.한집이 잘되면 따라쟁이까진 머라 하기엔 애교로 봐줄수 있으나 자칭 자기가 원조라고 뻥치며 장사하는것은 정말 사기에 가까운 속임 아닌가 싶어 진짜 얄밉더군요~좋은 정보글에 감사~합니다.
    4. 2012.06.30 18: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역마다 지역특성에 맞게 먹거리를 개발하면 좋을 것같군요.
      먼 훗날~ 우도 아이스크림집도 100년 전통의 아이스크림 집이 되길 바래 봅니다.
    5. 2012.06.30 21: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땅콩 정말 많은데요~~
      둥이맘카페에서 우도 땅콩 파시는 분 계신데,
      꼭 주문해 봐야겠습니다..ㅎㅎ
    6. 은수
      2012.06.30 21: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나이스.. 했다는 맛은 어떤 맛인지 궁금합니다. 나이스라.... 헐~ 3500원이면 결코 싸진 않네요.
    7. 2012.07.01 03: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견과류는 무척 좋아합니다.ㅋㅋ 가끔.. 사다 놓으면.. 순식간에 없어지는...ㅎㅎ
      보기만 해도 고소하네요..ㅎ
    8. 2012.07.01 05: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시원하니 너무 맛있을 것 같은데요?
      요즘 같은 날씨에 아이스크림 자주 먹곤 하는데 ...
      명물 땅콩 아이스크림이 땡기네요 ^^
      집에서 비슷 하게 나마 만들어 먹고 싶네요!
    9. 2012.07.01 07: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 괜히 원조가 아닌가보네요~ ㅎ
    10. 2012.07.01 11: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역시 원조는 뭐가 달라도 다릅니다.
      아낌없이 주는 바로 그 마음, 정성이
      원조의 비결이 아닐까요. 편안한
      일요일 되세요.^^
    11. 2012.07.01 15: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도가셨는데.. 땅콩아이스크림도 못 먹어봤군요..^^
      땅콩아이스크림 먹으러 함더 가야할듯 합니다^^
    12. 2012.07.01 23: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도에 가면 꼭 먹어봐야겠네요..^^
      고소하니 맛날거 같습니다^^
    13. 2012.07.02 01: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딱 한 입만 먹어보면 좋겠어요 ㅎ
      확실히 원조와 일반이 차이가 나는군요!^^
    14. 2012.07.02 13: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케이~~ 우도 원조 땅콩아이스크림 확인할께요 ^^ ㅎㅎㅎ
    15. 2012.07.02 16: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가 먹어본건 왼쪽거에요

      그것도 맛있었는데

      오른쪽건 훨씬 맛나보이는군요.

      으헝헝헝 다음기회를 다시노려봅니다-ㅁ-
    16. 코난
      2012.07.03 12: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감사합니다,,저의 가게 홍보도 해주시고 제사진도 찍어주시고..ㅎㅎ 또 감사해요..
      내년에는 원조우도 땅콩아이스크림가게가 이사를 합니다 지금 있는자리에서 조금더 밑으로 오시면
      소라 모양으로 생긴 집으로 이사을 합니다,,내년에는 그쪽으로 오세요...감사 합니다,,^^
      • 2012.07.04 08: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그때 뵌 사장님이셨군요. 반갑습니다.
        제가 본의아니게 홍보를 하게 되었습니다.
        그때 참 맛있게 먹었습니다.
        그때 제가 먹었던 아이스크림처럼 그 땅콩 부어주는 양이
        일정하게 유지되었으면 하는 바램입니다.

        나중에 장사 좀 된다고 변질된 곳을 여럿 봤거든요.
        원조 땅콩 아이스크림은 안그럴 것이라 믿습니다^^
    17. 정석이
      2012.08.01 15: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ㅋ 저도 우도에 가서 우도 땅콩아이스크림을 먹었는데 그곳에 사장님이 하시는 말씀이 우도땅콩아이스크림이 뜨다보니 많은 가게에서 아이스크림을 팔고 있습니다.
      그런데 몇몇집에는 우도땅콩 아이스크림을 자칭한 우도땅콩이 놀랍게도 중국산 땅콩을 사용한다는 이야기가 있습니다.
      그 맛집이라고 하는집이 인심이 많아서(요즘 우도땅콩구하기도 힘들다는데) 많이 퍼 주는지 아님 값싼 중국산으로 주기때문에
      많이 퍼주는지는 알고는 먹읍시다. 땅콩이라고 다 우도땅콩은 아니지요...
      그리고 원조요? 그 원조가게는 언제부터 아이스크림 팔았다고 합니까?
      제가 검멀레에서 사먹을 때는(2010년 6월경) 그집에는 아이스크림이 아닌 우동, 김밥 이런거 팔던데요? 먼저 판매하고 맛있는집이
      원조집 아닌가요? 잘 알고 먹읍시다. 감사합니다.
      • 2012.08.01 17: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도 땅콩과 중국산 땅콩 정도는 구별할 줄 압니다.^^
      • 우도양심
        2013.10.21 13: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우도 90프로가 중국산땅콩쓰고있음.
        식자재에서 구입한 조미료카라멜 땅콩갈아씀.
        개나 소나 다원조래 ㅋㅋ 원조상호달고 중국산땅콩
        갈아 파는주제에 양심없는 세기들~
        우도인 나도 열받는다 맛은개뿔 하긴 중국산 갈아버리면 우도꺼하구 구별안되니까 다속여 팔아먹지 ㅋㅋ
        진짜 양심가게는 커피전문점에서 파는 라떼킹 여기가
        진짜 오리지날 우도땅콩 양심가게 나는 안다.
        절대 속지마셈 종국산 땅콩아이스크림.
    18. 코난
      2013.11.23 14: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소라모양으로 생긴 바위소리 커피숍으로 오세요
    19. 2015.08.02 15: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원조아니면 맛이진짜없음 이정도면 싸게팔만한데 5000원임
    20. 2017.11.23 20:20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2959)N
    수산물 (463)N
    조행기 (480)N
    낚시팁 (272)
    꾼의 레시피 (221)N
    생활 정보 (1069)
    여행 (426)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5,708,373
    Today : 2,834 Yesterday : 9,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