마약김밥을 처음 먹어보는 일본인의 반응


    지난주 일본에서 귀한 손님들이 오셔서 3일동안 홈스테이를 했어요.
    제가 블로그 초창기 때 올렸던 글 "일본인 친구, 내가 끓여준 라면 먹고 운 사연"의 주인공인데요.^^
    제 동생과 아키상은 각자 괌을 여행하던 중 그곳에서 우연히 알게 되었고 이후 10년이 지난 현재까지 
    연락하며 지내고 있습죠. ^^
    아키상이 결혼식을 올리는 날, 동생은 일본으로 날라가서 한국가요로 축가를 부르기도 했고, 이후 이 
    둘은 서로가 서로에게 홈스테이가 되어주면서 왕래하는등 각별한 우정을 이어나가고 있습니다.
    그러다 7년만에 한국을 찾은 일본인 친구.

     

     




    녹두전의 구수한 냄새가 퍼지고 있는 서울 광장시장.

    한국에 온지 둘째날..
    첫날에는 새벽 늦게까지 놀다가 잠들어버린 이 일본인 친구에게 해장국이라도 끓여주면 좋으련만 요즘 저희부부가 바쁜 일들이 겹쳐 이래저래
    고민하다가 밖에 나가서 먹기로 했습니다.
    홍대앞에 줄서서 먹는다는 돈코츠 라멘집이 생각나서 가려다가 한국까지 와서 일본라멘이 왠 말? ㅎㅎ
    이건 아니지 싶어서 급히 핸들을 꺽어 온 곳은 동대문 광장시장입니다. ^^


    최근들어 한류열풍을 타고 온 일본인들이 광장시장의 먹거리를 많이 찾고 있습니다.
    이들이 열광하는 음식을 꼽자면 단연 마약김밥과 녹두전이죠. 뭐 순대, 족발, 국밥에 도전하시는 분도 가끔 보이지만 ^^
    대부분은 녹두 빈대떡과 마약김밥을 먹으러 오시는데 관광지도를 보고 찾아오시는 분도 계시고 포장을 해가기도 합니다.
    그만큼 명물이 되버린 음식들을 이 분들에게도 권해볼까 했죠.
    멀리서 오셨는데 그 유명한 마약김밥을 안먹고 가면 왠지 서운할꺼 같아서 말입니다.



    음식을 기다리는 동안 주변을 둘러보는데..

    와우~"족발에 심취하고 계신 흑형 ^^"

    족발도 잘만 개발하면 세계화 시킬 수 있는 음식이라 생각하지만요, 외국인 입장에선 섣불리 도전하기 힘들텐데..
    족발 적응력 최종단계인 뼈채잡고 뜯기를 시연중이시네요. 잡고 뜯는 묘미를 아는 분.^^


    드디어 주문한 마약김밥이 나왔습니다.

    혹시 마약김밥을 아냐고 했더니 생전 첨 들어본다네요?
    오호라~ 그렇다면 반응 좀 볼까요? ^^
    사실 마약김밥이란 게 별거 있나요. 들어간 재료도 썰렁한데 은근히 땅기는 아~그~~ 말로 표현하기 힘든 미묘한 중독성 있잖아요. >.< 
    그런데 그걸 우리말고도 느낄 수 있을런지 심히 궁금하더군요. 먹고나서 반응이 어땠을까요?



    동생 : 아키횽아 이것이 마약이 들어간 마약 김밥이야.
    일본인 : 마약? 뭐니 그게?
    동생 : 일본말론 마약쿠라고 하지? 그게 들어갔어 ^^
    일본인 : 에~~~ 마약쿠? 혼또?
    동생 : 한국에선 유일하게 합법적으로 마약을 넣어 만든 음식인데 한번 먹으면 이거 중독된다. ㅋㅋ(웃음)
    일본인 : 그럼 이거 많이 먹으면 경찰에 잡혀가?ㅋㅋ(맞받아치는 ^^)


    그리곤 먹는 방법을 가르쳐줬더니 그대로 저 노란 소스에 제대로 찍어 먹는 일본친구 ^^

    일본인 : 스고이네~!(대단해) 그런데 찍어먹는 저 소스가 궁금해.
    나 : (겨자가 일본말로 생각이 안나서) 고레와~~ 캉꼬꾸노 스타일 와사비데스!!!!
    일본인 : 호오~ 소데스까!!! 

    사실 일본인들이 겉치레로 대단해!! 하며 말할 수도 있다고 생각해요.
    그래서 저는 마약김밥을 먹은 일본인 친구들에게 진지한 평가를 부탁했습니다. 진짜로 솔직하게 평가해달라고..
    어때요~ 마약쿠스러워요? 했더니 하는 말..

    "김밥자체는 간단데쓰, 그런데 소스가 미묘해서 계속들어가요! 혼또니 오이시이네~"

    오~ 그런걸 느끼는거야?
    마약김밥이 괜히 마약은 아닌가 봅니다. 거의 폭풍흡입 하는 수준이랄까 ^^ (설마 이정도의 반응일줄이야)


    녹두전도 나왔습니다. 동생이 먹는 방법을 알려주는데 양파 한쪼가리와 함께 곁들여 먹는 모습을 진지하게 바라봅니다.
    이것도 처음 본다며 곁으로 보기엔 아무런 토핑이 되어 있지 않아 굉장히 썰렁해 보이는 지지미라고 했죠.
    처음 녹두 빈대떡을 바라보는 눈빛은 이게 과연 맛있을까? 하는 떨떠름한 반응입니다. ㅋㅋ


    그랬던 친구들이 이 녹두 빈대떡을 한번 맛보더니
    쓰고이~쓰고이!! 를 연발.. 도대체 뭐가 들어갔길래 이리 고소하지? 하는 반응입니다.^^ㅋ
    녹두를 일본말로 딱히 몰라 맷돌로 가는 모습만 보여줬는데 일본분들이 하는 말이..

    일본에도 오코노미야끼같은 지지미 종류가 많지만 이런건 일본에 없다며 한국에서 김치전도 먹어보고 해물파전도 먹어봤지만
    이제껏 한국에서 먹었던 지지미 중 최고의 맛이였다고 합니다. (오~ 그정도야? ^^)
    그리곤 자신이 가져온 캠코더를 꺼내더니 녹두전 먹는 모습 좀 찍어달라며 동생에게 부탁하는 아키상.


    한국에 와서 먹거리와 관련하여 추억거리를 남기고 싶었던 모양입니다.
    원래 한국에 큰 관심은 없었지만 10년전 동생을 알고나서부터 한국을 몇 번 다녀갔고 이제는 한국문화에 많은 관심을 가지게 되었다는 아키와 아싸상.
    아마 지금쯤 고국으로 돌아가서 비디오로 녹화한 장면을 틀어보며 흐믓한 표정을 짓고 있을지도 모르지요 ^^

    고소한 기름냄새가 향긋하게 느껴지는 녹두전은 10점 만점에 9점
    특별히 맵지도 않으면서 와사비처럼 톡 쏘는 소스에 찍어먹는 마약김밥은 10점 만점에 무려 9.5점!!!

    비록 원조집은 아니였지만(원조집은 녹두전을 안팔아서요) 마약김밥이 일본인들에겐 어필할 수 있는 메뉴였음을 실감했어요.
    나중에 아키상이 와서 조용히 말하길..

    "그런데요. 일본에 돌아가서 아내에게 마약김밥을 해주고 싶은데 어떤 마약을 넣어야 할까요?"
    "엠에쓰쥐 데쓰ㅋㅋㅋ"
    "에~~? 에무에쓰쥐 데쓰까? 나루호도^^ (과연 그렇군요)"
    "조담조담(농담, 농담 ^^)"

    어쩌면  마약김밥이 땅기는 이유가 우리도 모르는 MSG가 들어가서 일 수도 있겠고 톡 쏘는 소스 때문일수도 있겠지만.. 
    그 친구가 말하길 마약김밥을 일본에서 장사하면 대박날지도 모른다고 하네요. 이거 일본인들에게 통할 수 있다고 ㅎㅎ
    그 말을 듣고나니 저도 모르게 사업구상을...(진짜 함 해볼까ㅎㅎ)

    우리나라 마약김밥을 세계화로!!! ^^

    이 날은 점심 식사를 두번했어요. 남정네 넷이서 이것만으로 배를 채우기엔 뭔가 허전해서 말입니다.
    사실 마약김밥과 녹두전은 입가심(?)으로만 먹을 생각이였어요. 그 뒤엔 본격적인 식사가 기다리고 있었거든요.
    우리는 두 일본인 친구를 데리고 닭한마리를 먹으러 갑니다.
    이번에 제대로 걸렀스~^^ 이 참에 한국음식의 매력을 알게될꺼예요.
    다음편에 계속됩니다. ^^

    <<더보기>>
    한번 먹으면 멈출 수 없어, 이것이 리얼 새우깡
    남편들이 꿈꾸는 궁극의 낚시, 이런게 아닐까
    제주도에서 열흘간 살아보니 이런 점이 너무 달라
     일반인은 잘 모르는 가을전어의 오해와 진실
    가짜 냉면육수를 판별하는 나만의 방법 

     

    페이스북 친구맺기+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2.05.12 23: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 소스의 노란색은겨자로군요. 일본어로 겨자는 카라시(からし)라고 합니다. 그리고 녹두는 료쿠토-(りょくとう)라고 합니다.
    2. 2012.05.12 23: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 소스의 노란색은겨자로군요. 일본어로 겨자는 카라시(からし)라고 합니다. 그리고 녹두는 료쿠토-(りょくとう)라고 합니다.
    3. 2012.05.14 10: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크!! 역시 일본인에게도 통하는 김밥ㅋㅋ 너무 맛나용~~
      떡볶이 국물에 찍어먹는 김밥도 맛봤으면 더 좋아했을텐데요~~ㅋㅋㅋ
    4. 2012.05.14 12: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오는날 녹두전이 최고죠!!!!!!
    5. 2012.06.05 18: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김밥으로 사업을 차린다라.... 이거 은근 땡기는데요? +_+
      오코노미야키와는 또 다른 맛의 전... 그리고 마약김밥. 도전해볼만 합니다ㅎㅎㅎ
    6. 대구지킴이
      2012.06.08 00: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광장시장 마약김밥 중독성 인정해요
      몇년전에 친구랑 같는데 손님이 대단히 많아서 마약김밥의 인기를 실감하고 왔어요 대구 동성로에도 마약김밥이 있습니다 조금 맵고 매콤한게 맛 있어요 저두 가끔 사먹어요^^ 대구에 오시면 꼭 한번 드셔보세요~~~
    7. 무시로
      2012.07.04 14: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최근에 마약김밥이 자꾸만 몇몇의 블로그에 올라와서 직접 가서 시식해보았습니다.

      먼저 결론을 말하면(10점 만점 기준)

      1. 맛 : 7점
      - 다른집의 조막김밥(한입에 쏘옥 들어가게 만든 김밥을 지칭)과 맛은 거의 비슷함. 다만, 다른집에는 안주는 소스(겨자소스)가 맛을 좀 특이하게 결정짓는것 같아요.
      그래서, 맛은 보통맛이므로 10점을 주기에는 부족하고요, 솔직히 맛만 평가하면 5점 정도이나 소스 덕분에 7점을 주었습니다.

      2. 가격과 양(갯수) : 5점
      - 10개도 아니고, 7개인가?? 를 2천5백원인가 했던걸로 기억합니다.
      보통 일반김밥 1줄에 2천원(뭐 파는동네마다 틀리지만, 1천원짜리부터 체인점의 2천5백원짜리부터 다양하지만)에 비교하면
      결코 저렴한 가격은 아닙니다.
      무엇보다 갯수도 10개가 아니더군요.
      - 가격면에서는 결코 메리트가 있는것 아니므로 5점 주었습니다.
      - 양(갯수)도 10개 아니래서 ^^ 5점입니다

      3. 서비스 : 5점

      5점을 준 이유, 친절하지도 불친절하지도 않은 딱 중간, 즉, 돈 받고 김밥 포장해주고 딱 그까지였습니다.


      뭐 개인마다 평가가 틀릴수 있습니다.

      그러나,
      마약이라는 이름까지 붙히고 판매하면서, 마약중독까지는 아니더라도,

      맛, 가격, 서비스 이 셋 중에서 하나라도 다른 집과 다른 면이 있어야하는것이 아닌가하는 생각이 들더군요

      예전에는 제가 맛도 못봤고, 가격이나 서비스를 모르기때문에 현시점에서만 평가했고,
      예전에는 정말 또 먹고 싶은 생각이 들정도로, 그 생각드는게 마약중독된 것 처럼 느껴졌을 정도로 맛이 정말 기똥찼는지 몰라도,
      현시점에서는 맛도 다른 가계에서 파는 김밥과 큰 차이를 못느낄 정도였습니다.

      물론, 제가 맛에 뛰어난 능력을 가진자가 아닙니다.
      하지만, 오히려 뛰어난 맛평가능력을 가지지 않은 자 까지 매력적으로 다가와야하는 것이, 아니 느끼는것 음식과 음식점이야말로
      우리가 찾고자하는, 가고싶어하는 맛집이 아닐까합니다 ^^

      여하튼...말이 길었네요..제 블로그도 아닌데 ^^

      제가 광장시장 마약김밥을 올린 블로그에 위 댓글과 같이 부정적인 글을 올렸더니, 강제로 삭제하거나, 항의성 글이 엄청 올라와있더군요 ㅎㅎㅎㅎ

      맛은 사람마다 다르게 느낄지언정,
      진정한 맛있는 맛은 제각각인 사람들 입맛까지 맛있다고 느끼게 만든다고 봅니다. ^^
      • 무시로
        2012.07.04 14: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앗..녹두전 평가를 놓쳤네요 ^^

        김밥은 70점 정도이나,
        녹두전은 100점입니다. ㅋㅋㅋㅋ

        녹두전 하나는 진짜 다른곳보다 맛이 월등하더군요

        큰 덩어리로 주는게 아니라,
        먹기 좋게 2조간 내지는 3조간으로 미리 반죽양을 적게해서 아담하게 지져주는데,

        빠싹하고, 고소하고, 느끼하지(보통 빠싹,고소까지는 만들어도, 녹두전특유의 기름이 많이 들어가는 요리방법때문에 느끼함이 많은게 흠이라고 생각합니다 ^^) 않았습니다.

        느끼하지 않은 그 점에 매력을 느껴서 10점 만점을 주었습니다.

        마약김밥은 기본 1접시만 먹었고,
        녹두전만 3접시 먹었어요 ㅎㅎㅎㅎㅎ

        녹두전은 적극 추천합니다 ^^
        같이 주는 양파가 들어간 간장소스도 일품이더군요 ^^

      • 2012.07.04 14: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자세히도 적어주셨네요.
        전 이쪽으론 조예가 깊지 않다보니.. 사실 꼬마김밥을 마약김밥이라며 방송에서 좀 띄우고 부축인 점도 있지요.
        맛 평가능력을 가지지 않는 자까지 호응을 받아야 한다는 말씀, 공감이 갑니다. 말이 길어지면 어때요.
        이런 댓글은 언제든 환영합니다^^
    8. 김선동
      2012.10.03 23: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김밥이란, 내 고향 충무김밥을 흉내낸 모양인데, 한 마디로 너무 우습다. 개나소나 만든것도 마약이냐? 이런거보면 모르는게 약인가싶다. ㅎㅎㅎ
    9. 김선동
      2012.10.03 23: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같은 소리 자빠졌네! 장삿꾼년넘들 속을 그렇게도 모른단 말이냐? ㅎㅎ
    10. 김선동
      2012.10.03 23: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랄하고있네! 내가 오늘도 광장시장에 갔다왔지만, 그것도 먹을꺼리라고,,,정말 창피스랍다. ㅎㅎ
    11. 2012.10.04 08: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거 마약 김밥 아닌데 잘못 아셧음..
    12. ㄷㅂㅈㄷㅂ
      2012.10.04 08: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거 광장 시장에서 마약 김밥이라고 불리는거 아니거든여 다른김밥 있어여 그걸 마약 김밥이라고 하는데 멀 좀 제대로 알고 올리세요!
    13. 제로제로
      2013.03.28 22: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원조집은 처음가는분은 찾기 힘들어요. 농협 안쪽으로~~. 난 두번 먹어봤는데 걍 그렇던데요. 정다운 모습이 참 좋습니다
    14. 곰치
      2013.06.26 12: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김밥 완전 사랑해요~~~
      울신랑이 정말 좋아하는데....
      먹고싶다.........
    15. 용천
      2013.07.04 00: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 김밥 귀가 솔깃해 자료보다가 아----------
      역시 마약 김밥이구나 했어요
      광장시장 하면 순이네 빈대떡 한장 놓고 막걸 한사발 카------악 시원하다 생각만 해도 더위가 조금 비켜가는 느낌이네요
      돌솥밥도 생각 나네요 군식당에서 쓰긴 쇠 주걱으로 누룽지
      긇어 먹고 배고픈 시절 먹어보던 음식들 생각이나
      군침을 흘려봅니다 ㅋㅋㅋ
      재미있게 잘보구 갑니다
      • 2013.07.04 0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용천님 안녕하세요. 순이네 빈대떡 저도 잘 알지요 ^^
        글 보니깐 갑자기 야밤에 빈대떡이 땡깁니다.
        어제 글에 대한 댓글도 잘 봤습니다. 저도 나중에 시간이 지나면 이 모든게 다 추억이 되겠지요. 아직은 우리나라가 광고에 대해 지나치게 피해의식이 있는 것 같아요. 외국은 자리 잡아가는데 이것도 발전을 향한 진통이라고 생각하겠습니다.
        이렇게 발걸음 해주셔서 감사해요~
    16. 잘 보고 갑니다
      2013.12.26 17: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참 유학중에 알게 된 것인데 흑인분들은 옛날부터
      돼지발로 만든 요라를 접한 사람들이 많아서
      거부감을 느끼지 않는분들이 많다네요
    17. 한석
      2014.02.15 06: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마약김밥 마약김밥 해서 먹어봤지만
      말처럼 김밥 자체는 그냥 꼬마김밥
      소스는 그냥 와사비 소스

      당췌 ㅡㅡ
      마약이란 이름 때문에 일종의 펀마케팅으로 과평가된 업체라 생각되는군요.

      일전 마라도 짜장 짬뽕의 말씀처럼 관대한 기준이라면 뭐 그냥 그 가격에 부담없는 김밥이겠으나
      꼬마김밥 매니아로서는 별 2개?
    18. nochi
      2014.03.21 18: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미 사전 찾아보셨겠지만 겨자는 일본어로 '카라시'라고 합니다. 그리고 녹두는 '료쿠토오'라고 합니다.
    19. koca
      2014.06.12 11: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서양에서도 돼지 발 먹어요 :-) 보쌈처럼 물에 삶기도 하고 오븐에 구워내기도 하고요...
      돼지 얼굴 살도 먹고 순대도 먹고 내장도 다 먹고요 소는 연골도 먹고 혓바닥도 먹고, 뇌까지 먹어요.
      제가 처음 여기 왔을때 돼지 내장을 순대로 만든걸 식당에서 시키는데 주문받는 분이 젊은 동양 아가씨가 시켰다고 보기엔 뭔가 주문에 에러가 있다고 생각하셨다고 진짜 시킨 것 맞냐고 두번이나 확인하더라고요.
    20. 나그네
      2017.11.13 23: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나가다 우연히 블로그 들어오게 되었는데 사진 정말 잘 찍으시네요 bb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N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N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11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 57,444,882
    Today : 2,010 Yesterday : 18,303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