낚시 블로그를 그만 둘까 합니다




안녕하세요. 입질의 추억입니다. 4월과 5월 심경의 변화가 많았습니다.
지난 5년 동안 제 블로그를 성원해주신 모든 이들에게 감사의 말을 전하면서 서운한 소식 하나 전할까 합니다. 

지금 아내가 임신 중입니다. 저는 몇 개월 후 아빠가 될 예정인데요.
아내의 임신과 가정사 등 여러 가지가 겹치는 바람에 앞으로는 낚시를 못할 것 같습니다. 낚시에 대한 열정도 예전같지 않고요.
게다가 제 식성에도 변화가 온 건지 생선회도 이제는 맛이 없네요.
그래서 앞으로는 제 닉네임 '입질의 추억'을 버리고 '육아의 추억'으로 바꿔서 육아 블로그로 전향할 계획입니다.
앞으로 육아의 추억 많이 사랑해 주세요.
.
.
.

를 믿는 분들은 없을 것 같고요.

아내가 아기를 가졌으니 축하해 달라고 글을 올렸습니다. ^^;
아내가 아기를 가져도 저는 낚시를 그만 둘 생각이 없습니다. 맛있는 생선회를 왜 포기하나요? 
대신 당분간은 아내와 동출이 어려울 것 같습니다. 아내의 빈 자리를 매꾸기 위해 앞으로는 저와 함께 할 낚시 파트너를 모집할 계획입니다.

아내의 임신은 이제 5개월로 접어 들었고 11월초 출산을 앞두고 있습니다. 다음 달이면 성별을 알 수 있다고 해요. 
오는 6월에는 아내와 마지막 동출을 할 생각입니다. 장소는 대마도를 생각 중입니다. 
출산을 하고 여유가 생기면 예전처럼 동출을 생각해 볼 수도 있겠지만, 갓난 아기 때는 아무래도 어려울 것 같습니다. 
아내는 고생스럽고 등골 브레이커인 낚시를 하지 못하게 되어 속이 다 후련하다며 진담인지 농담인지 모를 멘트를 던졌습니다.

지금 이 시각, 저는 거제도 해금강에서 낚시 중입니다. 오늘은 온라인과 오프라인 구분 없이 동시다발적인 낚시를 시도해 봤습니다. ^^;
원래 이 글은 4월 1일(만우절)에 올려질 계획이었으나 아내의 반대로 무산되어 이제야 올리게 되었습니다. 
이제는 위험할 수 있는 임신 초기가 지난 듯하고 아기도 주수에 맞게 잘 자라고 있다니 딸이었으면 하는 바람으로 몸 사리는 중입니다. 
딸이든 아들이든 잘만 키워 포스트 입질의 추억이 되도록 하겠습니다. 

※ 알림
다음뷰(Daumview)가 6월 30일자로 서비스 종료된다고 합니다. 
다음뷰를 통해 제 블로그를 구독하시는 분들은 6월 30일 이후로 제 글을 받아보실 수 없게 되었으니 즐겨찾기로 와주시면 감사하겠습니다.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4.06.26 01: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깜짝놀랏네요~^^ 바다낚시 입문자로써 추억님의 글들 정말 재미나게 보고있습니다~^^
  2. 희망찾기
    2014.06.26 15: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헤헤 축하드려요
    저도 8월에 아빠가 될 예정으로 올해 한번도 출조하지 못했어요
    아내는 다녀오라고 하는데.....
    진심 축하드리고 애가 건강하게 빨리 커서 함께 낚시가는 모습 기대합니다
  3. 이뿐참돔
    2014.06.26 18: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축하합니다. 오랜만에 들왔더니 좋은 소식이 있엇네요~
    머릿글만 보고 서운할 뻔 했습니다 ㅋㅋㅋ
    어복부인님의 건강도 바래봅니다~
  4. 맑은산
    2014.06.26 20: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억쑤로 축하드립니다.

    지금 잘 해 주셔야 노후에 밥 얻어 먹고 삽니다.
  5. 2014.07.05 15: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진심으로축하드립니다^^
    행복은 낚시에 있지않습니다~또한 가족은 인생의 모태이고 연어의 회귀천과 같습니다~그대신 아주 떠나지는 마시고 생활낚시라도 맘을 달래세요!
  6. 2014.07.07 08: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늦었지만 진심으로축하드립니다.
    낚시에관심은있지만 이제나저채나하는 1인으로선생님 블로그를얼마전에알아 가끔들르는사람입니다
    저도늦둥이가생겨 9월말즈음 공주가 생기네요

    축하드립니다
  7. 박진석
    2014.07.07 16: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이고 축하드립니다.
    저도 낚시 좀 배워볼까하고 입질님 블로그 열심히 보던중 작년 10월 아들이 나오는 바람에 낚시는 무기한 보류 중입니다.
    낚시도 좋지만 와이프분 안 서운하게 잘 챙기시기 바랍니다. 그렇지 않으면 두고두고 욕먹습니다. 평생 낚시 못하는 신세가 될 수도..
    아무튼 다시 한번 축하드립니다. 순산하시길.
  8. 축하사절단
    2014.07.08 16: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축하드립니다!
    그저 추천만 누르고 눈팅만 했는데 ㅋㅋㅋ
    예쁜 아이 건강한 아이 잘~ 키우세요! 화이팅!!!
  9. 2014.07.09 11: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늦게나마 축하드립니다~~^^ 제주도에살면서 낚시를배운지 1년이 채안되는데 할수록 어려워지는건 왜일까요?ㅠㅠ
  10. 2014.07.09 17: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형님 낚시 실력은 언제나 대단합니다 ㅎㅎㅎ
  11. 찌노
    2014.07.10 09: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드립니다 우연찮게 입질의 추억을 접했는데..좋은 정보가 많아 요즘은 메일 들러봅니다 아쉽게도 운영을 안하시다는 말을 듣고 서운하기도 하면서 경사가 있네요..^^:: 암튼 좋은 정보 감사드리며 건강하고 튼튼한 아이 출산 기도 드립니다 감사합니다 ^^
  12. 미파
    2014.07.15 16: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임신 정말 축하드립니다
    맨날 눈팅만 하는데 너무 재미있게 글올려서 시간가는줄모르고
    몇시간씩읽곤 합니다
    너무 솔직 담백한글이 너무 와 닿네요
    항상 건강하고 행복한 가정이 되시길 진심으로 기원합니다
  13. 석용한
    2014.07.30 17: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정말 축하 합니다 ^^;

    처음에는 깜 놀랐네요 ㅋㅋㅋ

    여기 먼 나라 인도에서 자주 보고 있는데 ... 갑자기 그만두시다고 해서 ㅜㅜ ㅋㅋㅋ

    재미난 낚시는 물론 관련글 포스팅 잘보고 있으니 더많은 부탁 드리겠읍니다 ㅋㅋ

    다시ㅣ한번 축하 드리고요 건강한 아이 출산 바란니다 ^**^
  14. ezsell
    2014.08.04 12: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에쒸..낚엿자나요 버럭버럭~몸부림~^^
    진짠줄알고 놀랫자나요. 입질님 파이팅!!@@~
  15. 허브램프
    2014.08.11 09: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동안 알콩달콩 같이 낚시다니시는 모습을 흐뭇하게 보아왔네요.
    아빠가 된다니 축하드립니다.

    2세 언능키워서 같이 다니는 모습 기대할께요.. ^_^
  16. 2014.08.18 12: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다행입니다...
  17. 2014.08.27 16: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진짜 낚였다. ㅋㅋ 그래도 '주니어 입질의 추억'을 기다립니다. ^^
  18. 2014.08.27 16: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 진짜 낚였다. ㅋㅋ 그래도 '주니어 입질의 추억'을 기다립니다. ^^
  19. 김영미
    2014.09.25 16: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드립니다^^
    우연히 들렸다가 좋은정보 많이보고가서 항상 눈팅만했었어요~
    소중히 올려준 글,사진 잘보고있구용~ 감사합니당^^
    모쪼록 새식구 생긴걸 진심으로 축하드리고, 가족 모두 건강하고 행복하길 기원합니다.

    /)/) iiii
    ( . .)┏♡♡┓
    ( づ♡┏☆""☆┓
    당신은,사랑받기
    위해 태어난사람
    ♬축하축하♬~
  20. 김종민
    2014.10.06 21: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입질의 추억을 보며 하나 하나 배우고 있는 제주도에 있는 학생입니다. 아내분의 임신소식은 정말 축하드립니다. 다음달의 예정일이면 몸이 무거워서 힘드시겠어요,,, 제목보고 놀란가슴 댓글을 달며 쓸어 내리고 있습니다. 아무튼 하시는 일에 행복만 가득하시길 바라겠습니다 ㅎㅎ

카테고리

전체보기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8/0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Total : 60,127,020
Today : 908 Yesterday : 9,091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