저희 부부는 3년차로 접어든 신혼부부랍니다. 아이가 없으니깐 아직은 신혼이라 생각하고 싶어요 ^^ 
    결혼할 당시 저와 와이프는 양가의 합의 하에 예물이나 예단에 들어가는 비용을 모두 생략했답니다. 
    저는 울 와이프에게 "숟가락만 가지고 온나~!!"라며 농담을 건네기도 했는데..
    진짜로 혼수를 다 생략했어요 ^^;
    신혼집은 따로 장만하지 않았고 기존에 살고 있는 전세집으로 와이프가 들어왔기에 굳이 혼수를 새로 장만할
    필요는 없었던 것이지요. 그렇게 돈을 아껴서 차라리 평생 기억에 남을만한 신혼여행을 다녀오자! 라고 계획을
    세웠고 자유여행으로 호주 신혼여행을 다녀왔습니다.
    그런데...






    


    취미생활 때문에 신혼여행을 두번가게 된 사연


    이 얘기를 할까말까 고민하다가 글로 써봅니다.
    제가 티스토리에 둥지를 틀고 본격적인 블로그를 운영한지 3개월 정도 된 지난 4월 말..
    뜻밖의 소식이 날아왔습니다.





    뉴칼레도니아 관광청에서 제 블로그를 보고 연락이 온것입니다.
    제 블로그는 바다낚시와 자연산 이야기, 호주 신혼여행에 대한 정보를 담고 있습니다.
    특히 바다낚시라는 취미생활을 한지 7년 가까이 되었는데 이러한 경험들을 블로그에 담기 시작했었고
    뉴칼레도니아 관광청에선 이런 제 블로그를 좋게 봐주셨던거 같습니다.








    저는 뜻밖에도 뉴칼레도니아 관광 지원을 받게 되었습니다. 예전에 KBS 드라마 "꽃보다 남자"의 촬영지로 유명한 곳이죠 ^^
    직장을 다니는 제가 일주일 가까이 휴가를 내야 하는 걸림돌이 있었지만, 일단은 무조건 가야겠다고 생각했습니다.
    이런 제안은 살면서 언제 또 올지 모른다고 생각했거든요. ^^;








    당시엔 제가 이러한 상황에 대한 불확실성을 가지고 있었습니다. 아직 확정된게 아무것도 없었고,  일이란 어떤 이유에서든
    연기되거나 취소될 수 있는 것이니깐요.








    그러다가 얼마전에 뉴칼레도니아 관광청에서 담당자 분들과 미팅을 하면서 여행에 대한 세부 계획을 짜고 왔는데요
    지금은 일정과 스케쥴의 윤곽이 거의 확정되었답니다.








    뉴칼레도니아는 호주와 뉴질랜드 사이에 있는 섬으로 남태평양의 프랑스라 불리우는 프랑스령의 섬입니다.
    "천국에 가까운 섬"으로도 유명하구요~ 드라마 꽃보다 남자를 통해 최근 신혼여행지로 조금씩 부상하기 시작했지만
     아직까진 우리나라에 많이 알려지지 않은 나라이기도 합니다.
    또한 전세계의 바다낚시 매니아들이 뉴칼레도니아의 바다낚시 엑티비티를 즐기기 위해 찾아오기도 합니다.
     







    뉴칼레도니아 서포터즈로 선정된 이유중 하나는 "바다낚시"라는 취미생활을 하면서 얻은 경험들을 블로그에 접목시켰는데
    운이 좋았는지 관광청 분들의 눈에 띄였고 저에게 좋은 여행을 갈 수 있는 기회가 주어져서 
    제가 블로그를 운영하면서 가장 기쁘고 보람된 일 중 하나라고 생각을 합니다.









    저를 컨택하게 된 계기는 호주 여행도 있었지만 역시 "바다낚시"에 대한 내용을 보고 컨택하게 되었다고 말씀하셨더라구요
    그래서 이번 여행의 테마도 뉴칼레도니아의 "바다낚시"랍니다.








    그렇다고 4박 6일동안 바다낚시만 줄창 하고 오는건 아니고.. 딱 하루정도 스케쥴에 넣었는데
    이 곳에서 낚이는 바다 어종들에 대해 공부중입니다.  더불어 아닌 밤중에 프랑스어도 공부하게 되었구요 ^^;









    지구상에서 유일하게 전 국토의 70% 이상이 유네스코 자연유산으로 지정된 뉴칼레도니아.
    만약 저에게 여행 기록에 대한 "감각"과 "끼"가 있어서.. 많은 사람들에게 뉴칼레도니아의 멋진 풍경과 여행정보를
    재밌게 전달할 수 있다면 좋겠습니다. 그래서 개인적으로 사진 욕심도 많이 나더라구요~







    사실 맞벌이로 빠듯하게 벌면서 그 와중에 낚시도 다니고 했는데, 작년 이맘때에 와이프는
    정리해고를 당하는 아픔을 맛봐야 했습니다. 와이프가 속한 부서전체가 공중분해 되었지요.
    이후로는 현재까지 프리랜서로 일하고 있지만 일정한 수입을 기대할 수 없고, 일이 없으면 늘 불안한 마음에 스트레스까지 
    받고 있었던터라 옆에서 지켜보는 저의 어깨는 무겁기만 했습니다.







    그런데 저는 취미생활 한답시고 넉넉치 않은 형편에 저는 겨울내내 한푼도 쓰지않고 모았던 용돈을 쪼개가며 낚시를 했습니다.
    아내는 제 취미생활을 존중해주고 또 함께 가주니깐 저로선 늘 고마웠는데..
    최근엔 낚시도 모자라 블로그까지 한다면서 집안일도 소홀했답니다. 아내는 집에서 일하랴~ 가사일까지 하랴~
    제가 도와준게 딱히 없었지요... (가끔 레시피 만든다고 설치는것도 제 블로그를 위해 한거니깐 도와준것도 아니구요)
    그러다가 이렇게 여행으로 선물을 하게 되어서 너무 기쁩니다.
    2년전 신혼여행을 갔던 풋풋한 기억을 되살리며 또 다시 신혼여행을 가게 되었으니 말입니다.
    그간 집에서 맘고생이 심했을텐데 마침 여행 기간중에 아내의 생일까지 겹쳐서 이번 여행이 아내한테 평생 잊지 못할
    추억으로 남겨주고 싶습니다.


    입질의 추억이 아닌 "신혼의 추억"을요~




    (무단도용 및 재배포를 금지합니다!)


     *입질의 추억 최신글*

    [자연산 이야기] - 전설의 물고기 "돗돔", 돗돔은 어떤 고기인가?
    [아내와 함께 바다낚시] - 격포 형제섬, 봄 감성돔 낚시를 하러 갔다 숭어만 엄청 잡았던 형제섬
    [일상 다반사] - 젊음과 활기가 넘치는 신사동 가로수길 카페
    [자연산 이야기] - 6월의 제철음식, 제철 수산물 알고먹으면 더 맛있다!
    [쥔장의 맛집과 추억] - 뉴욕에서 건너온 합기반점, 자장면을 팔지 않는 중국집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0.06.10 15: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웅 진짜 부럽네요~! ㅎㅎ
      뉴칼레도니아 캬~ 정말 아름답군요!
      • 2010.06.10 22: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아직 한국에선 덜 알려져서 이번 기회에 알릴 수 있는
        기회가 되길 바래요~ 감사합니다^^
    2. 2010.06.10 17: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써프라이즈~~~
      왕~축하드립니다!!!
      전 몇 년 있으면 20주년인데...
      지금부터 돈도 모으고 갈 곳도 알아보고...
      미리~ 미리 준비해야겠습니다.
      뉴칼레도니아도 후보로 넣어야겠습니다. 멋진 후기 기대하겠습니다!!!
      • 2010.06.10 22: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20주년이시라니 훨씬 선배셨군요 ^^;
        뉴칼레도니아 후기의 롤모델이 되도록 노력하겠습니다
    3. 2010.06.10 18: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저도 정말 가고싶어하는 뉴칼레도니아를...정말 부럽습니다..
      조심해서 잘 다녀오시고.. 멋진 사진 많이 찍어오세요~ ^^
    4. 2010.06.10 19: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취미생활을 부부간에 똑같이 할수 있더면 정말 즐거울것 같아요.
      늘 행복하세요.
    5. 2010.06.10 22:0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합니다.^^
      그리고 결혼은 둘만의 문제가 아니라 혼수안해오면 주변에서 뭐라했을텐데
      대단하시네요.
    6. 2010.06.11 00:1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정말 부럽군요!!!
      입질의추억님 이런 멋진 소식이 있으셨다니 정말 축하드려요 ^^
      준비 잘 하셔서 행복한 시간 보내고 오시고,
      즐거운 후기 기다리고 있겠습니다 ^^
    7. 2010.06.11 01: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축하드립니다^^
      아 역시 실력있는 사람은 세계가 알아노는군요^^
    8. 2010.06.11 03: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입질님~ 이벤트~이벤트요~^^/
      사랑의 이벤트를~!!! ㅎㅎㅎ..
      • 2010.06.11 14: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에고~ 안그래도 와이프가 은근 눈치를 주던데 ㅋㅋ
        초코파이에 생일초라도 가져가야 할까봐요 ㅎㅎ
    9. 2010.06.11 04: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추억님 넘 부럽습니다^^
      저렇게 아름다운 섬에 다녀오시다니..
      좋은 추억 많이 만들고 오셔야해요^^
    10. 2010.06.11 05: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좋으시겠어요.
      와우... 축하 곱빼기로 해드립니다. ^^
      다녀오셔서 멋진 이미지들과 좋은 내용의 포스팅 해주시길 바랍니다.
    11. 2010.06.11 08: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입질의 추억님~완전 축하드려요!!
      뉴칼라도니아~꽃남을 배경으로 했던 바로 그 환성의 섬~ㅋ

      멋진 사진들이 또 올라오겠군요
      전.. 일단은 블로그로 구경만 하고.. 돈모아서..갈께염..ㅠ,.ㅠ
    12. 2010.06.11 10: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축하드립니다 ^^
      아내분께서 굉장히 좋아하시겠어요.
      두분이서 오붓하게 좋은 시간 보내고 돌아오세요 ^^
      후기 기대하겠습니다ㅎㅎ
      • 2010.06.11 14: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블루미님 감사합니다~ㅠ
        잘 준비해서 후기도 멋지게 남겨보겠습니다 ㅎㅎ
    13. 2010.06.11 11:2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정말 좋으시겠어요!! 공짜란 무엇이든 좋은 법인데.. 그것도 뉴칼레도니아 여행이라니^^ 부러울 따름입니다.ㅎㅎ
    14. 2010.06.11 12: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내를 사랑하시는 마음이 글에 묻어나서 너무 보기 좋은 글이네요~
      추억 많이 만들고 오세요!!
    15. 2010.06.11 15: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축하드려요. 이런 일이라면 신혼여행을 2번이 아니라
      3번, 4번도 갈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잘 다녀오세요. ^^
    16. 2010.06.11 17: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축하드려요~^^
      즐거운 여행되세요~^^
      후기도 기다리고 있을게요~^^
    17. 2010.06.12 10: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정말 축하드려요 좋은일 있으셨네요
      뉴칼레도니아 저도 꼭 가고 싶은 섬중에 하나인데 정말 좋으시겠어요
      아내분 생일도 있으시니 평생 잊지 못할 좋은 추억만드시고 오세요~
      그나저나 정말 블로깅 하신 보람있으시겠어요 ^^
    18. 2010.06.12 11:4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와!!! ㅎㄷㄷ ㅎㄷㄷ
      정말 대박입니다 완전 부럽!!
    19. 2010.11.18 09: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작심하고 처음부터 제대로 읽어보려고 합니다. ^^
      여행의 출발 이유가 넘 부럽습니다. ㅠㅠ
    20. 2011.05.04 12: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기회 흔치 않지요.
      무조건 가야 합니다요 ㅎㅎ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6,003,257
    Today : 16,664 Yesterday : 34,822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