단지 발랐을 뿐인데 이리 고급진 맛이 날까? 딱히 활용법을 찾지 못해 방치해 둔 아티초크(절임)를 이날 대거 방출했다. 무쇠판에 아티초크를 살짝 그을릴 만큼 굽고, 파르마지아노 치즈를 듬뿍 갈아 넣었다. 마늘도 갈아 넣고, 올리브유 조금에 소금, 후추 톡톡. 그리곤 다소 뻑뻑하다 싶을 만큼의 농도를 연상하면서 마구 갈아버렸다. 내동댕 쳐진 차디찬 바게트를 굽고 선 이걸 발라먹는데 오호라 고소함이 입안 가득 울려퍼진다. 이런 빵 도둑 같으니라고 ㅎㅎ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7.01.13 17: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경험해보지 못한 맛이라 상상이 가지 않네요. 아티초크가 그정도라니...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N
생활 정보
여행 N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07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3,290,201
Today : 801 Yesterday : 11,537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