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표 홈메이드 샐러드

 

 

코스트코에서 구입한 커리(치킨 마크니)

 

아내가 만든 카야잼 로띠

 

※ 로띠

남인도의 주식은 쌀, 기후가 건조한 북인도의 주식은 주로 밀가루를 이용해서 만든 로띠(짜바띠)이다. 로띠는 방글라데시, 말레이시아 등 인도 음식 문화의 영향을 받는 나라에서도 즐겨 먹는다.

 

 

오전에 글을 발행하고 나면 어느새 11~12시. 우리 부부가 첫 끼니를 먹는 시간도 대략 그즈음이다. 아내는 모처럼 로띠를 구웠다. 예전에 말레이시아 여행에서 먹었던 로띠가 그리웠나보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오늘 말레이시아에서 동생이 귀국하는 날 아닌가? 아내는 도련님의 귀국을 잠시 잊고 있었다고 한다. 

 

이때 현관문이 열린다. 햐? 타이밍 한 번 절묘하다. 우리 모두 얼빵한 표정을 지었고, 아니나 다를까 캐리어를 든 동생이 '하이' 하며 들어온다. 

 

"아내 : 어서 와~(둘이 동갑이라 친구처럼 지낸다.)"

"나 : 이제 막 식사하려던 참인데 밥은 먹고 왔?"

"동생 : 아니"

 

 

오자마자 식탁에 앉혔다. 동생은 음식으로 상황 판단이 늦다. 

 

"아내 : 미안~ 오는 줄 까먹고 있었는데 절대 의도한 건 아냐"

"동생 : 뭐가?" (이 정도면 현지 로띠와 모양에서도 꽤 많은 차이가 나는 듯 ㅠㅠ)

"아내 : 한국에 온 걸 환영해. 오늘 메뉴는 로띠야"

 

이제야 상황이 파악된 동생은 눈에서 동공 지진이 난다.

 

"나 : 거기서 로띠 자주 먹었어?"

"동생 : 거의 달고 살았지"

 

이날 저녁은 한식 뷔페를 찾아갔다.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레골라쓰
    2017.04.06 10: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로티 프라타에 카야잼은 저도 못 먹어본 궁합이네요.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마치 호떡 같겠네요.
    보통 싱가포르에서 로티(빵)빼고 프라타(편평하다)라고 많이 불립니다.
  2. 2017.04.06 11: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 결국 한식뷔페... 근데 아내분이 음식 솜씨가 있으신 것 같아요.
    맛은 모르겠지만, 비주얼이 좋네요
  3. 씨더스타즈
    2017.04.06 13: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ㅋ한식뷔페 !!킬링파트네요 빵터졌어요ㅎㅎ
  4. 팬톰
    2017.04.14 12: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북 부인의 음식솜씨가 있으시다!
    그리고 맛도 좋다?
    이건 뭐 금상첨화네요?
    거기다 괴기도 지민씨보다 더잘잡는다?
    확실히 입추님은 사회생활 할줄 이시는분
    맞습니다ㅎㅎㅎ

카테고리

전체보기 (2958)N
수산물 (463)N
조행기 (480)N
낚시팁 (272)
꾼의 레시피 (220)
생활 정보 (1069)N
여행 (426)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5,706,265
Today : 726 Yesterday : 9,4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