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내표 홈메이드 샐러드

 

 

코스트코에서 구입한 커리(치킨 마크니)

 

아내가 만든 카야잼 로띠

 

※ 로띠

남인도의 주식은 쌀, 기후가 건조한 북인도의 주식은 주로 밀가루를 이용해서 만든 로띠(짜바띠)이다. 로띠는 방글라데시, 말레이시아 등 인도 음식 문화의 영향을 받는 나라에서도 즐겨 먹는다.

 

 

오전에 글을 발행하고 나면 어느새 11~12시. 우리 부부가 첫 끼니를 먹는 시간도 대략 그즈음이다. 아내는 모처럼 로띠를 구웠다. 예전에 말레이시아 여행에서 먹었던 로띠가 그리웠나보다. 그런데 생각해보니 오늘 말레이시아에서 동생이 귀국하는 날 아닌가? 아내는 도련님의 귀국을 잠시 잊고 있었다고 한다. 

 

이때 현관문이 열린다. 햐? 타이밍 한 번 절묘하다. 우리 모두 얼빵한 표정을 지었고, 아니나 다를까 캐리어를 든 동생이 '하이' 하며 들어온다. 

 

"아내 : 어서 와~(둘이 동갑이라 친구처럼 지낸다.)"

"나 : 이제 막 식사하려던 참인데 밥은 먹고 왔?"

"동생 : 아니"

 

 

오자마자 식탁에 앉혔다. 동생은 음식으로 상황 판단이 늦다. 

 

"아내 : 미안~ 오는 줄 까먹고 있었는데 절대 의도한 건 아냐"

"동생 : 뭐가?" (이 정도면 현지 로띠와 모양에서도 꽤 많은 차이가 나는 듯 ㅠㅠ)

"아내 : 한국에 온 걸 환영해. 오늘 메뉴는 로띠야"

 

이제야 상황이 파악된 동생은 눈에서 동공 지진이 난다.

 

"나 : 거기서 로띠 자주 먹었어?"

"동생 : 거의 달고 살았지"

 

이날 저녁은 한식 뷔페를 찾아갔다.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레골라쓰
    2017.04.06 10: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로티 프라타에 카야잼은 저도 못 먹어본 궁합이네요. 정말 맛있어보입니다. 마치 호떡 같겠네요.
    보통 싱가포르에서 로티(빵)빼고 프라타(편평하다)라고 많이 불립니다.
    • 2017.04.07 12: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철판이나 화덕에 살짝 태우듯 얇게 부쳐야 하는데 가정에선 어려워서 호떡 비주얼 됐어요 ㅎㅎ
  2. 2017.04.06 11: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 결국 한식뷔페... 근데 아내분이 음식 솜씨가 있으신 것 같아요.
    맛은 모르겠지만, 비주얼이 좋네요
  3. 씨더스타즈
    2017.04.06 13: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ㅋ한식뷔페 !!킬링파트네요 빵터졌어요ㅎㅎ
  4. 팬톰
    2017.04.14 12: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북 부인의 음식솜씨가 있으시다!
    그리고 맛도 좋다?
    이건 뭐 금상첨화네요?
    거기다 괴기도 지민씨보다 더잘잡는다?
    확실히 입추님은 사회생활 할줄 이시는분
    맞습니다ㅎㅎㅎ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5,860,203
Today : 15,773 Yesterday : 69,622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