혹시라도 영상을 보고 불쾌할 수도 있을 것 같아서 그분들에게 사과와 양해를 구하고자 합니다. 살아있는 빙어를 튀길 생각은 없었습니다. 보통 소금을 뿌리고 튀김옷을 입히면, 죽는데요. 저는 빙어 생명력이 이렇게 질길줄 몰랐습니다. 순간 좀 당황스러웠고 맛은 좋았지만 빙어에겐 미안하네요. 편집하면서 이걸 올려야 할지 고민이 됐는데요.

 

우리 가족이 너무 맛있게 먹는 모습에 최대한 편집을 안 하는 방향으로 올렸습니다. 앞으론 칼로 머리를 댕강 자르고 튀겨야겠습니다. 늘 제 이야기를 봐주시는 모든 분께 감사의 말을 드립니다. ^^

 

 

가족과 빙어낚시, 개꿀맛! 산 빙어튀김(입질의추억tv : https://www.youtube.com/입질의추억tv)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어린해녀
    2019.01.15 12: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항상 존경하면서 글잘보고 있는데 이건 좀..아닌거 같습니다..
    • 2019.01.15 14: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런 말이 나올까 봐 영상에서는 이런 분들을 위해 사과와 양해를 구했는데요. 솔직한 심정으로 말하겠습니다.
      한번 냉정하게 생각해 보시기 바랍니다. 만약, 꿈틀대는 산낙지를 먹는 건 어떻게 생각하세요? 대게, 킹크랩 산채로 찜통에 들어가는 것은?
      산 생선 목 댕강 잘라 회 뜨는 것도 마찬가지고 빙어는 산채로 회로 먹기도 해요.
      사람들은 생선이 고통 받는 문제를 지적하지만, 실은 자기 눈이 불편해서죠. 그러면서 고통받고 죽어간 각종 고기를 즐겁게 먹고.. 뭔가 이중적이지 않은지요?
      그럼에도 저는 그들을 뭐라할 생각이 없습니다. 각자 가치관이 다르고요. 불쌍히 여기는 정도와 그것을 받아들이는 잣대도 다르기 때문이지요.
      각자 다름을 인정하기에 그들의 기분도 헤아려주고 싶은 마음에서 양해의 멘트를 단 것입니다. 그러니 아니거나 틀린 건 없습니다.
  2. 당진맨
    2019.01.15 17: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빙어는 원래 저리먹는거 에요 살아있는거 초장찍어서 입에넣고 씹는데 저건 양호하죠
  3. 2019.01.15 20: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스토리보고 놀러왔어요^^
    오후부터 갑자기 날씨가 차가워져서 움추려드는 저녁이네요.
    남은 하루도 즐겁게 마무리하시고 제 블로그에도 들러주세요^^
    공감도 꾹 누르고 갑니다.~
  4. Max
    2019.01.16 07: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목 잘못보고 "산방어"을 튀기는줄 알았음다;;ㅎㅎ

카테고리

전체보기 (3025)N
수산물 (485)N
조행기 (483)
낚시팁 (275)
꾼의 레시피 (228)
생활 정보 (730)N
여행 (426)
월간지 칼럼 (370)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7,243,068
Today : 12,612 Yesterday : 21,80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