처가에서 김장을 도와주고 몇 포기 가져왔다. 남은 배추 속은 생굴을 넣어 버무리고 일 년 만에 보쌈을 해 먹어 본다. 생목살 1kg에 통마늘, 통후추, 생강, 된장, 월계수잎, 계피, 당귀, 청주를 넣고 50분간 푹 삶아 낸다. 고기에 발라 먹을 소스는 고추장에 매실액, 장모님이 직접 기르고 짠 무공해 들기름과 찧은 들깨를 섞어 낸다.

 

고기를 썰어 대충 담으니 담음새는 영 아니지만, 이맘때라야 먹을 수 있는 보쌈 한 점에 우리집 식탁이 모처럼 풍성하다. 딸은 새우젓 맛을 알아버렸다. 짤 수 있는 새우젓을 살짝만 찍어 먹도록 했더니 처음에는 안 먹으려던 보쌈을 이리도 잘 먹는다. ㅎㅎ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신고

'생활 정보 > 일상과 생각, 사진' 카테고리의 다른 글

후레쉬 모짜렐라 파스타  (1) 2016.12.05
딱새우  (2) 2016.11.24
김장하는 날 그리고 보쌈  (2) 2016.11.15
도미 서덜탕  (3) 2016.10.26
까르보나라 연습 중  (5) 2016.10.25
침선낚시 다녀온 날  (6) 2016.10.23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2016.11.17 16:5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야....대단해요!!!
  2. 팬톰!
    2016.12.06 10: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공주님 이쁘게 오물거리는 모습이정말 귀엽네요!ㅎㅎㅎ
    저럴때 이쁜짓하면?
    그냥막 깨물어주고 싶은데!
    딸렘 어릴때 깨물어서 울렸다가 마눌한테 혼도 많이 났었네요!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N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12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7,955,815
Today : 3,921 Yesterday : 37,54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