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 장충단 공원

 

한동안 제 블로그에 생선 비린내만 풀풀 나서 잠시 꽃향기를 쐴까 합니다. 비린내만 맡던 사람에게 꽃구경은 없을 줄 알았는데 요즘 딸도 폭풍 성장 중이고 잘 뛰어다녀서 모처럼 가족과 함께 벚꽃 구경 다녀왔습니다. 원래 계획은 남산공원에 있는 벚꽃터널을 다녀오는 건데 이날은 휴일이라 도저히 차를 끌고 갈 용기가 나지 않았어요. 그래서 그냥 가까운 장충단공원 한 바퀴 도는 것으로 만족해야 했습니다.

 

제가 꽃 사진을 언제 찍어봤는지 기억이 가물가물합니다. 나중에 그리스 여행도 계획되어 있는데 여행과 풍경 사진에 대한 대비가 전혀 되어 있지 않습니다. 제 사진은 시간이 흐르면서 더 좋아지기보다 퇴보 중인 것 같습니다. 사진 실력 문제도 있지만, 무엇보다도 머리가 굳어가는 것은 아닌지 염려되기도 해요. 뭐든 아는 만큼 보이고 사진에 담기는 것일 테니..

 

 

 

 

 

모처럼 벚꽃 구경가는 날

 

지금처럼 꽃길만 걷게 해주고 싶은 모녀.

 

 

 

 

이날은 다행히 미세먼지가 가라앉은 터라 야외활동하기에는 좋았습니다. 벚꽃 사진은 생각처럼 찍히질 않네요. ^^; 아마 다음 주까지는 벚꽃 구경이 유효할 것 같습니다. 특히, 오는 주말은 남산공원이 벚꽃으로 절정을 이룰 것이라고 해요. 미처 다녀오지 못하신 분들은 아내든 애인이든 꼭 손 붙잡고 다녀오시기 바랍니다.

 

저는 다시 생선 비린내를 맡으러 먼 길을 떠납니다.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laika
    2017.04.14 11: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꾼들이야 모름지기 생선비린내가 꽃내음보다 좋은것 아니겠습니까 ㅋㅋ
  2. 2017.04.15 03:1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가 방장님 블로그 꽤 다녔는데 해외 빼고 생산 빼고...꽃 이야기는 처음 보는듯 합니다. 저도 이즈음은 동네 기웃거리며 목련도 찍고 철죽도 찍고 벚꽃도 찍고 그러거든요... 가끔은 주전공 말고 부전공거리도 부탁 드리지요...

카테고리

전체보기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3,782,712
Today : 6,871 Yesterday : 27,92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