바다의 금강산이라 불리는 거제도 해금강


    해금강이란 이름은 경치가 금강산을 닮았다고 하여 '남택하'가 지은 것이라고 합니다.
    화강암이 해안에서 반석, 언덕, 암초등을 이루어 절경을 이루며, 총석정, 현종암, 선암,
    불암, 송도, 사암, 칠성암, 해만물상 및 입석리 해안과 영랑호등의 경승이 알려져 있습니다.
    초겨울의 해금강, 낚시배를 타고 둘러봤습니다.



    거제도 해금강

    "낚시하러 오셨어요? 사진찍으러 오셨어요?"

    제가 낚시를 하러 가면 가끔 듣는 소리입니다. 전 둘다입니다. 둘 중 어느것 하나라도 빠트리면
    블로거로써 곤혹스러운 일이 아닐 수 없겠지요.
    해금강의 한적한 포구, 이곳에는 새벽마다 감성돔을 낚기위해 많은 꾼들이 집결되는 곳입니다.
    저 뒤쪽으론 횟집과 낚시점들이 많이 있는데 평일이고 또 비수기라 그런지 관광객들이 많진 않더라구요.





    거제도는 우리나라에서 제주도 다음으로 큰 섬인데 그 중에서도 저렇게 튀어 나와있는 지형을 한 곳이
    거제의 유명한 "해금강"입니다.
    저는 주로 낚시를 하러 가는데 주위에 널린게 갯바위 포인트지만 그 중에서도 특급 포인트들은 따로 있는 법
    보통 포구에서 출발한 배는 두가지 루트로 가게 됩니다. 제 개인적으론 왼쪽보단 오른쪽 섬과 섬사이의 포인트에서 조황이 더 잘나오는거
    같더라구요. 암튼.. 해금강에서의 즐거운 낚시를 마치고 돌아오면서 틈틈히 찍어뒀던 사진들입니다.







    거제 해금강은 명승 제2호로 1971년에 지정.
    거제도 남동쪽에 불숙 튀어나온 갈곶(乫串)이 있는데, 그 끝에서 떨어져 나간 한 덩어리의 돌섬이 해금강이라 합니다.





    해금강 바위섬은 갈곶과 가까운 거리에 있어 작은 배로도 쉽게 갈 수 있는데요.
    대략 5~10분 사이면 거의 모든 해금강 갯바위 포인트에 닿을 정도로 가까운 거리에 있습니다.







    거제도하면 낚시, 낚시하면 해금강 포인트를 꼽을 정도로 거제도에서 매우 유명한데요  
    주말에 꼭두새벽부터 강태공들이 몰려 갯바위마다 장사진을 이루곤 합니다.





    갯바위에 접안을 하고 낚시인들은 저마다 가져온 짐을 들고 하선을 합니다.
    저도 본래 목적은 낚시라 하선해서 낚시를 하고 틈틈히 경치를 찍어 봅니다.







    "이런 멋진 곳에서 바다낚시 어떠세요? ^^"

    해금강이 다른 포인트보다 좋은 이유 중 하나는 지리적으로 외해에 인접해있는 지형적 조건 때문에 조류의 소통이
    원활하고 갯바위 바로 앞 평균 수심이 9~14m 정도를 형성, 바다낚시를 하기엔 최적의 수심대를 가지고 있습니다.
    여기서 잡히는 어종들은 감성돔, 참돔, 벵에돔, 부시리와 고등어, 전갱이등등 다양한 어종들이 올라오는데
    깊은 수심대에서 입질을 받게되니 손맛이 더 좋습니다.









    바닷물은 거의가 맑고 푸르며 갯바위는 채벽(彩壁)으로 둘러쌓이며 총석(叢石)을 이루고. 다른 지역의 갯바위보다  월등히 높아
    북서풍이 많이 불 경우 이 바위들은 마치 병풍과도 같은 바람막이 역활을 하기 때문에 낚시꾼들은 북서풍이 많이 분다해도
    대략 12~14 (m.s)이상이 불지 않으면 연중 낚시가 가능한 천혜의 환경을 조성하고 있습니다.









    저 곳은 아까 맨 위 지도상에서 보여드린 오른쪽 화살표로 가면 나오는 곳입니다.
    마치 두개의 섬이 나란히 마주보고 있고 그 사이사이에 크고 작은 암초들이 있는데 해금강에서도 알아주는 낚시 포인트랍니다.
    좌측의 큰 바위를 돌아서 뒤쪽으로 가게되면 발앞 수심도 12m 이상 나오는등 비교적 깊은데서 나오는 고기의 손맛도
    씨알도 대체로 좋은 특급 포인트랍니다. 그리고 섬 사이로 유람선을 비롯한 많은 배들이 다니는 길목이기도 합니다.





    초겨울에 바라본 거제 해금강, 바람도 적게 불고 다행히 날씨가 맑아 사진찍는데 아주 좋은 조건이였지만
    DSLR카메라를 가져와서 찍었더라면 하는 아쉬움이 남았어요.
    일전에 제가 썼던 해금강의 절경에 취해 있었던 감성돔 낚시 에서도 느낀거지만 요즘 가는 포인트들 마다 갯바위가
    몸살을 앓고 있습니다. 아무쪼록 이 멋진 절경과 자연환경이 오염되거나 훼손되지 않았으면 좋겠고, 먼 후손들에게 그대로
    물려줬으면 하는 바램을 담아봅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0.12.10 13: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아름답네요. 한 번 가보고 싶다는 생각이 막듭니다.^^
    2. 2010.12.10 14: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거제도의 해금강! 보는것만으로도 시원하니 마음이 확 트이네요!!
      오늘은 바다 풍경사진이 많아서 눈이 호강을 하네요!!ㅎㅎ
      잘 보고 갑니다.~~ 건강 조심하세요~^^*
    3. 2010.12.10 14: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멋진 해금강 사진 잘보고가요~
      사진 완전 머쪄부러~~
    4. 2010.12.10 14:5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해금강... 너무나 좋은 곳입니다.....
      특히 유람선 타고 선장 아저씨가 십자동굴 안으로 들어갈때 절묘하게 배를 운전하시는 모습....
      인상적이더라구요. ㅎㅎ
    5. 2010.12.10 15:1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시원스런 바다색과 풍경을 보는 것만으로도 스트레스가 확 달아나는 것 같습니다....
      북한에 있는 해금강만큼이나 멋진 절경입니다....잘 보고 갑니다...행복한 주말 되세요...*^*
    6. 2010.12.10 15: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해금강 아름답네요. 바다의 금강산이라 불릴만 한데요 훼손되지 않고 후손들에게 전해지면 좋겠네요.
    7. 2010.12.10 15: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해금강은 일출 담으러 몇번 갔는데요...
      낚시하시는 분들 정말 많으시더군요~
      선글라스에 복장들이 넘 멋있더군요^^
    8. 2010.12.10 15: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바다의금강산..멋진표현..
      더멋질려면 손맛을 많이 느껴야 더멋진곳이죠?입질님은?
    9. 2010.12.10 15: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해금강이라...
      풍경이 멋지군요.
      요즘 바닷바람 거쎌텐데 춥지는 않으셨는지...
    10. 2010.12.10 16: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거제도.... 참 멋지네요~!!
      낚시도하고 사진도 찍고..... 다른 분들에 비해 심심하지 않을 것 같아요~ ㅋㅋ~
      잘보고갑니다.
    11. 2010.12.10 16:2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해금강 한반도 안가봤는데 입질님 덕분에나중에 가게되면 굉장히 익숙할 것 같아요^^
    12. 2010.12.10 17: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추억님~~
      오늘은 촌아지매가 너무 늦게 인사를 왔네요~^^
      준공이 떨어진뒤에 들어가는 뒷베란다 작업중이라서 정신이 없어요^^

      멋진 해금강 사진보면서 피로를 풀고 돌아갑니다~
      행복한 저녁시간 되시구요
      주말과 휴일도 좋은시간 보내세요^^*
    13. 2010.12.10 17: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멋진 해금강..
      남해투어 한 일주일 하는동안 정말 행복 했었답니다..
      낚시는 조심조심 하셔요..
      에고 무서워라..ㅋ
    14. 2010.12.10 17: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곳에서 자연을 낚다니 부럽습니다. 행복한 시간 되십시오
    15. 2010.12.10 21:4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예전에 외도 갈때 배타던 곳이네요.

      궁금한게, 바다에서는 낚시배가 수시로 움직이던데...
      비용은 어떻게 계산하는 건지 알려주세요...

      택시처럼 한번 움직일때 마다 얼마씩 하는건지... 아니면 하루에 얼마인지...^^

      물 속 보니까 전갱이가 물반 고기반이던데요...ㅋ~
      • 2010.12.11 19: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윤지윤아님 주말 잘 보내고 계신가요?
        낚시배 비용은 대부분 해당 지역에 있는 낚시점들끼리
        가격을 담합해서 통일해놓고 있답니다.
        예를들어 거제도 해금강을 비롯해 거제도의 경우는
        먼섬으로 가지 않고 거제도 본섬의 갯바위에 내려주
        므로 대부분이 5~15분 거리 안쪽에 있답니다.
        그래서 가까운갯바위는 만오천원이며 대부분 2만원을 넘지 않구요. 지역별 가격 차이는 있지만 대략적으로
        30분거리 = 3만원, 1시간거리 = 4만원, 2시간거리
        = 5만원 이정도입니다. 물론 1인 기준이며
        왕복인데. 중거리섬은 새벽 3시에 떠나 오후 1~2시
        데리러 오고. 가까운곳은 새벽5~6시에 떠나 오후
        1~2시.. 그리고 철수시간은 협의 가능하구요.
        한낮에 출발하기도 하구요. 그렇습니다^^
    16. 2010.12.10 22: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사진도 찍고 낚시도 하고 ^0^
      10년 아니 100년이 지나도 지금 같은 모습이 지켜지길 기원합니당. ^0^
    17. 2010.12.10 23: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거제도에도 낚시를 다녀오셨군요..
      해금강의 아름다운 풍경도 담아 오시고..^^
      덕분에 구경 잘해봅니다..^^
    18. 2010.12.11 02: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낚시도 하고 사진도 찍고 일타양피입니다ㅎㅎ
      늦은 귀가에 많이 피곤하네요. 편히 주무세요.
    19. 2010.12.11 23: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몇 해전에 가족들과 함께 다녀왔었는데...
      정~말 좋더군요. 외도도 좋았고...
      내년엔 여름에 캠핑장비 챙겨서 다녀와야겠습니다!!!
    20. 2011.01.03 02: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아...정말 아름답네요..
      사진으로만 봐도 좋은데 직접 가서 보고, 그 속에서 낚시도 하시고...너무 부럽습니다!!
      입질님 말씀대로 잘 보존 돼야 할 텐데요...

    카테고리

    전체보기 (2977)N
    수산물 (471)
    조행기 (481)
    낚시팁 (273)
    꾼의 레시피 (223)
    생활 정보 (1075)
    여행 (426)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6,148,643
    Today : 13,954 Yesterday : 21,42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