안녕하세요. 입질의 추억입니다.
    제가 가려는 출조지에 대해 미리 알고 싶어하는 분들이 계신거 같아서 될 수 있다면 앞으론 출조 전 미리
    말씀드리고자 합니다.
    원래 제가 담주 화, 수, 목 일정으로 국내 최서남단인 가거도를 잡았지만 기상을 비롯해 여러가지 문제로
    출조가 취소되었습니다. 그래서 고민끝에 모처럼 개인출조를 하기로 했는데요.
    올해 초 블로그 계획에서 방파제와 생활낚시를 강화하겠다고 약속을 드렸습니다.
    그래서 일단 (생활낚시라곤 할 수 없지만 ^^;) 올해 첫 출조지는 삼천포 화력발전소 방파제 그리고 두미도로
    결정을 하였구요 이제 출격할 날만 기다리고 있습니다.
    별일이 없다면 아래와 같은 일정으로 낚시와 촬영이 진행될 예정입니다.

    <<새해 첫 출조 계획>>
    1차 출조 : 1월 11일(수) 오전 7시부터 정오까지
    장소 : 경남 삼천포 화력발전소 방파제
    대상어 : 감성돔

    2차 출조 : 1월 11일(수) 같은 날 입니다. 오후 4시 30분부터 자정까지
    장소 : 경남 통영 두미도 갯바위
    대상어 : 볼락

    인원은  저와 어복부인입니다.  스케쥴이 좀 강행군이죠 ^^;
    담날은 서울까지 운전해야 하기에 오전까지 잠을 충분히 자고 운전대를 잡을 생각입니다.




    얼마전 황제도와 홍콩에서 낚시대를 해먹는 바람에 졸지에 1호대가 없는 상황이 왔습니다.
    용성 파도기 1-530가 있지만 아시다시피 워낙 저가품에다  뻣뻣하고 휨새도 영 별로여서 예비대로 쓰기로 했구요.
    주 낚시대는 사진에 보이는 것으로 구매를 했습니다.
    아직 포장도 뜯지 않은 낚시용품들입니다. 담주 출동명령만 기다리고 있는 상태.
    1호대는 N.S의 클로져기와 품평이 좋은 머모피사의 사이버 티탄3 화이트인데 조만간 직접 써보고 후기를 적어보도록 할께요.
    N.S대는 제가 사용할 예정이고, 사이버 티탄은 아내가 사용할 낚시대입니다.
    중량은 사이버 티탄대가 좀 더 나가는 편이고 경질대인데 이걸 아내가 잡게 된 이유도 나중에 후기와 함께 올려보도록 하겠습니다.

    맨 우측은 농어 루어대로 선물받은 건데요, 올해 농어 루어도 시도해 보려고 합니다.
    그리고 낚시복도 큰맘먹고 질렀습니다. 무슨 낚시복이 이리 비싼지~  그래도 한 몇 년 입을 생각으로 샀으니 후회는 없습니다.
    나머지 자잘한 소품들도 업그레이드를 했는데 올해는 몇 천원 비싸더라도 검증된 찌를 써야겠단 생각이 듭니다.
    구멍찌도 큰맘먹고 좋은 걸로 몇 개 구입했는데 어쩌면 이번 출조에선 쓸 일이 없을거 같아요.
    삼천포 방파제와 두미도 볼락낚시는 특성상 구멍찌가 맞지 않아 전부 막대찌로 공략할 생각입니다.
    거의 이대로 실행에 옮기겠지만 변경사항이 있음 추가 알림을 하도록 하겠습니다.
    2012년 첫 출조에선 어떤 스토리 어떤 그림이 펼쳐질지 저도 참 궁금합니다. 응원 보내주세요^^*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오늘자 메인 포스팅 → 합석은 기본, 줄서야 먹을 수 있는 홍콩 최고의 별미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최필
      2012.01.07 13: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요새 글만 슉~보고가서 댓글도 못적고 방명록에도 자취 못남겼네요ㅎㅎ
      요즘 시즌아니다 보니 수리도 좀 맡기고 가끔 낚시생각날때마다 샵에들려서 이것저것 사다보니 이것도 지출이 쌔드라구요^^;;
      입질님 후기 엄청궁금합니다~
      전5월쯤이나 보고있는데ㅠ
      무튼 추운날씨 감기조심 그리고 운전조심하세요~~
      작년에 강행군으로 무리하게 갔다 올라오다 정말큰사고 날뻔했거든요....
      • 2012.01.07 18: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즘 낚시하기 힘들지만 볼락은 시즌초기 치곤 잘 나온다고 합니다. 그래서 가보는데 원래 낚시란게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잘 나오다 꼭 제가 가면 고기가 다 숨어버리더라구요. 이번엔 어떨지 ㅎㅎ
        주말 잘 보내세요^^
    2. 2012.01.07 15: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잘 댕겨 오세요..ㅎㅎ
    3. 2012.01.07 15: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낚시복 멋집니다요 ~~ 장갑때문에 안보여서 시매니 같기도하고 암튼 보기좋으네요 ~!!
      낚시포딩을 보면 전엔 언제간거지 ?? 하고 궁금했는데 이렇게 올려주시니 참보기 조으네요
      그나저나 가거도는 참 아쉽네요 가기도 힘든곳이라 맘먹었을때 후딱다녀오셔야는데 !!
      • 2012.01.07 18: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시매니같아 보이는 다른 상표입니다.
        시매니는 도저히 엄두가 안나더라구요. 대부분 제품이 다 45~55만원이던데..요건 그보단 10만원 쌉니다 ^^;
    4. 대관령꽁지
      2012.01.07 15: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손맛을 지대로 즐기시길 바래요.
    5. 유유자적
      2012.01.07 16: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야....슬슬 지름신이 동반하시는군요^^;

      벌써 100~150정도 긁히는소리가 나는데요?

      근데 볼락은 민장대나 루어로 하셔야 마릿수 조과 확보에 시간이 훨씬 덜 걸리실텐데...

      찌낚으로 하면 많이 귀찬으실듯...

      이번에 볼락을 찌낚으로 해보시고 나중에 루어나 민장대로 해보시면 이해가 되실듯...^^

      아마 겨울이라 몰밭이 많으실텐데 밤에 볼락을 낚으신다면 몰에 감겨 채비손실도 조심하셔야 할거 같네요.

      마음은 벌써 저도 갯바위에 서있네요...^^

      아 소금냄새가 너무도 그립습니다.

      올해에는 짬이 나면 꼭 연락 드릴께요^^
      • 2012.01.07 18:4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이번에 결제하면서 와이프한테 "미쳤어?"란 소릴 연신 들었습니다. ㅠㅠ
        다 긁으니 그래도 일곱자리수를 채우진 않았습니다 ^^;
        제가 볼락낚시를 자주 안하다보니 민장대가 없어요.
        한대 살까 말까 하다 이번엔 안샀는데 나중에 필요에 의해 사게 돼겠죠 뭐 ^^~
        볼락 집어등도 가격이 장난 아니던데요. 젤 허접하고 싼게 오만원..대부분 십만원 넘어가데요. 볼락낚시를 늘 끼고 사는 분들이라면 몰라도 제가 사기엔 감당도 안되고..걍 집어용 캐미라이트 하나 달고 하려고 합니다~ 아무래도 현지꾼에 비해 조과가 떨어질꺼 같은데 일단 해봐야겠어요 ^^
      • 2012.01.07 19:21
        댓글 주소 수정/삭제
        비밀댓글입니다
    6. 2012.01.07 18: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첫번째 출조라.. 넘 설레이겠내요..
      저도 같이 기대되는 걸요^^
    7. 2012.01.07 18: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고센 도전..... 괜찮은 줄입니다~~~ ^^
      낚시복까지 완비를 하셨군요~~~ ^^; 이젠 고기만 물어주면 되는데 말이죠~~~
      어복부인의 어복이 이번에도 강림하시어 6짜 조사로 등극하시길 기원합니다~~~

      새해초부터 큰 선물 받게 되서 입이 귀밑까지 걸렸습니다~~~ ㅎㅎㅎ
      올 한 해 꼴방 없는 낚시 되시길 기원 드립니다~~~~
      • 2012.01.07 18: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별말씀을요~ 목줄도 보내드림 좋은데 ㅠㅠ
        그래도 그 원줄이 하이엔드급이니 한번 써보세요.^^
        저도 아직 써보지 못했는데 . 가거도가면 써볼라 했는데 취소되버리는 바람에..
        올 겨울 육자 나오길 바랄께요^^
    8. 젬스안^^
      2012.01.07 20: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두미도, 삼천포 참 좋은곳입니다. ^^ 건투를 빕니다. ^^ 홈피에 댓글다는곳이 위에도 있고 밑에도 있고 그렇네요..ㅋㅋ

      새로사신 낚시대에 좋은고기가 첫고기로 낚이길 ....
      • 2012.01.08 09: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요즘 소셜네트워크가 대세라 그것과 관련한 댓글 보내기 기능을 추가했습니다. 댓글은 평소대로 다시면 될거 같아요~ 젬스안님 첫 출조는 아직이신가 봅니다~어복 충만한 한해 되세요^^
    9. 2012.01.07 20:5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 준비가 철저하신데요 ㅎㅎ
      월척 낚으시길 기원합니다 즐거운 주말되세요 ^^
    10. 2012.01.07 21: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준비물이 많네요 항상 기대가 되는
      포스트 잘보고 있습니다.
      올 한해도 기쁨으로 함께하세요
    11. 2012.01.07 22:1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입질님~
      새해 인사 넘 늦었지만 새해 복 마니 마니 받으세요~

      2012년의 첫 출조 완전 기대되네요 ㅋㅋㅋ
      글구 준비해야할 아이템들 이케 많아요? 헐
      준비만 해도 정신없겠다 ㅋㅋ
      • 2012.01.08 09: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에리카님 오셨는데 모임 못나가 아쉬웠어요.
        후기로나마 즐거운 현장감 느꼈습니다.
        대만에서도 늘 행복한 삶 이어나가시기 바래요^^
    12. 2012.01.07 22:2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살꺼 많네요 저도 새해첫날부터 살꺼 질러버렷답니다..히힐...
      그리고 감기조심하시구..다녀오세용!~~
      • 2012.01.08 09: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무엇을 질러버렸을까요~ 요리 식기도구일까요~ 옷일까요 ^^; 주말 잘 보내세요
    13. 2012.01.07 23: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월척을 기대합니다
      좋은 꿈꾸세요~
    14. 찌매듭
      2012.01.08 08: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복어조심하세요 ㅎ
    15. 하나
      2012.01.08 14:1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새해 첫 출조지를 삼천포로 정하셨군요.
      "입질의 추억님" 조행기가 기대됩니다^^*

    16. 2012.01.09 07: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드디어 출조하시는군요. ^^
      건투를 빌겠습니다. ㅎㅎ
      흑룡의 기운을 받아 꼭 대어 낚으시길 바래요. (⌒▽⌒)
    17. 밥곰팅
      2012.01.09 09: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에겅 왠 글이 이리 많이 올라왔나요?? ^^ㅋ
      종종 걸음해야겠습니다.

      큰 출혈하셨네요 ^^
      전 아무래도 볼락이 기대되네요
      그날 좀 춥다던데 옷 든든히 입고 다녀오세요
      어복 넘치시길 ^^
      • 2012.01.12 14:4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앞으로 하루에 몇 개라도 포스팅 될지 몰라요.
        새해는 그렇게 운영하기로 했습니다 ^^
    18. 2012.01.12 11: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어제 다녀오셨겠군요^^ 잘 다녀오셨나요?
      후기 기대가 됩니다...
    19. 2012.01.12 14: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 호주 맬번에 살고 있는 현도 아빠라고 합니다.
      언제나 좋은 글 올려 주셔서 정말 고맙습니다.
      호주에서 낚시 하다 궁금한게 있으면 여기서 확인하고 한답니다 ㅎㅎㅎ

      참 저의 고향이 삼천포 입니다.
      화력발전소 방파제의 경우 발전소에서 따뜻한 물을 바다로 보내는 시간대에 화려한 입질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
      아 ~~ 삼천포 가고 싶당..
      • 2012.01.12 14: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가는 날이 장날이라고 기상이 안좋아서 몰황을 당하고 왔네요 ^^;;
        멀리서 태평양 건너 이리 방문해주심에 감사드립니다
    20. 2012.01.16 06: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요즘시즌 발방은 조금전후의 물흐름이 약할때 테크라 끝바리에서 좌, 우 포인트로 들물땐 내항측, 날물땐 외항측 으로 11미트 막대찌로
      오전보다는 오후가 조황이 나은편입니다. 밑걸림이 심해 원줄이 잘나가구요 테트라 가 멀리 뻗어있어 목줄을 길게주셔야 합니다.

      다른곳은 힘들다고 봐야합니다..

      생활낚시를 말씀하셧는데 언제 시간되시면 방파제 위주로 볼락이나 호레기 낚시를 해보시면 좋을텐데 말입니다.. 같이 동출도좋구요
      • 2012.01.16 12: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지리산볼락님 어서오세요.
        이번에 다녀와서 느낀거지만 말씀하신 그대로인듯 합니다. 가뜩이나 삼천포 물쌀이 센데 사리때 가니 조류가 시냇물이더라구요. 공략이 어려웠습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06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 52,271,891
    Today : 30,327 Yesterday : 12,03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