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 란콰이퐁] 홍콩 밤거리에서 본 아찔한 퍼포먼스

     

    이곳은 홍콩 밤거리를 대표하는 거리, 란콰이퐁
    늦은 시간 거리풍경을 스케치하기 위해 이곳을 들렀습니다. 밤거리라 촛점이 많이 흔들렸으니 양해해 주시고 봐주세요 ^^;


    란콰이퐁, 홍콩섬
    란콰이퐁은 서울로 치면 다양한 인종들이 찾고 있는 이태원과도 같은 거리.
    레스토랑, BAR, 클럽등이 많이 모여있어 이곳을 찾는 사람들은 시간가는 줄도 모른 채 밤새도록 밤문화를 즐기는 홍콩의 대표 거리.
    란콰이퐁의 진면목은 밤 12시부터 시작. 골목길 한켠에서 새어나오는 사람들의 환호성에 급히 달려가 보는데..


    란콰이퐁의 어느 뒷골목.
    지나가는 행인, BAR에서 나온 손님 그리고 길맥(길거리 맥주)을 즐기는 사람들이 모두가 한데 엉켜 체증을 일으키는 듯 하더니


    갑자기 춤판이 벌어집니다. 
    누가 먼저 시작했는지도 모를 그런 분위기에서 누가 먼저랄것도 없이 찢어질 듯한 음악소리에 맞춰 몸을 흔들기 시작하네요. ^^
    지나가는 행인들도 가던 길을 멈추더니 일부는 춤판에 가담하기 시작. 이 무슨 조화인지 ㅎㅎ


    란콰이퐁의 밤거리, 홍콩섬

    마치 체면에라도 걸린듯한 사람들.
    이때 등장한 경찰 아저씨. 물론 코스튬입니다. ^^



    브이자를 그리며 순한 모습을 보이는 듯 하더니


    난데없이 권총 세레모니를 시전. 모형이지만 보기만 해도 아찔합니다. ^^;



    "우리는 하나. 위 아더 월드!"
    이곳에 모인 사람들은 일행이 아닌 즉석으로 만나 어울리게 된 친구들입니다.
    모두가 마법의 액체(?)를 마신 탓일까요? ^^;
    그렇다고 난폭해지거나 무질서한 모습은 볼 수 없어요. 전부다 흥에 겨워 지금의 이 기분을 만끽하는데 충실할 뿐입니다.^^


    그러다가 뭔가 범상치 않은 청년이 등장! 사람들은 뭔가 해줄것만 같은 이 청년에게 기대가 컸는지 환호성을 지르기 시작합니다.
    이제 이 골목길을 순순히 통과하는 건 힘들어졌어요. 여긴 더 이상 통행로가 아니게 되버린 ^^
    이곳은 춤판이 끝날때까지 모두가 함께 즐기는 무도회장인 것입니다. 
    그리고 광란의 춤사위가 벌어지기 시작.




    청년의 브레이크 댄스가 끝나자 어디선가 홀연히 나타난 이 사람. 가만보니 다리가 없는 장애우입니다.
    목발을 짚으며 힘겹게 나오는듯 하더니


    중력을 무시하는 듯한 아찔한 세레모니를 보여줍니다. 저 상태에서 아예 걸어다니네요. ^^;
    순식간에 일어난 일이다보니 사진 찍는 저도 정신이 하나도 없습니다.
    식을 줄 모르는 열광의 도가니! 자정이 다 되어도 사람들의 흥은 식을 줄 모릅니다.
    이곳에서의 자정은 초저녁을 알리는 알람일 뿐, 이곳 사람들에겐 그다지 문제되지 않습니다. 지하철이 끊겨도 말이지요 ^^
    분위기는 더더욱 격해져 갔고 사람들은 앵콜을 외치자 아까 그 청년이 다시 나타나더니



    자신의 유연성을 한껏 과시합니다. ㅎㅎ


    이번엔 중년의 아주머니가 춤을 자처하고 나섭니다.
    그런데 혼자 추기 뻘쭘했는지 옆에 친구분을 끌고 자폭무대를 마련!


    흥겨운 댄스 음악에 맞춰 블루스를 추기 시작합니다(...)
    하하하.. 하지만 생각보단 어색하지 않아요. 이곳에선 뭐든지 가능합니다.



    홍콩 밤문화를 대표하는 거리 란콰이퐁은 거리에 모든 사람들이 파트너가 될 수 있고 친구가 될 수 있습니다.
    그렇게 한동안 열광의 도가니로 몰았던 춤 파티는 막을 내렸고 사람들은 다시 제 갈길을 가며 해산하였습니다.
    이곳에 오면 나이도 직업도 계층도 인종도 필요 없습니다. 모두가 하나입니다.

    상황이 이렇자 저도 맨정신으로 있을 수 없습니다.
    모두가 맨정신이 아닌데 저 혼자 멀쩡하니 흥이 깨집니다. 그것은 란콰이퐁에 대한 예의가 아닌 것입니다.
    마법의 액체, 혼자 먹으러 갑니다. 에라이~
    그 이야기는 다음 편으로 이어집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1.12.27 14: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리나라에선 보기 힘든 풍경이네요^^
      나이드는 분들도 많은것 같은데 젊은이들과 어울려 춤을 추는 모습이
      너무 보기 좋네요 ㅎㅎ
      홍콩에 마법의 액체는 뭐가 특별한 힘이 있는것 같네요 ㅎㅎㅎ
      이제 정말 한해가 얼마남지 않았네요
      한해 마무리 잘 하시고요 오늘도 건강하고 행복한 하루되시길 바래요^^


      ps....
      한 김정일 국방위원장의 사망원인이 급성 심근경색증에 의한 심장쇼크라죠...
      심근경색증에 의한 심장쇼크는 심장돌연사에 해당하는데요
      최근에는 30~40대 젊은 사람들에게서 늘고 있다고 합니다.

      돌연사를 유발하는 심근경색증는 전형적인 징조를 보이는데,
      달리기나 등산등을 할때 아래와 같은 증상이 나타나면 전문의와 상의하시는 것이 좋습니다.
      (가슴이 쥐어짜듯이 아프다, 식은땀이 나고 통증이 등 쪽으로 퍼진다, 통증이 왼쪽 어깨로도 퍼지고 숨도 차다, 통증이 5분 이상 지속하고, 쉬면 조금 나아진다)
    2. 2011.12.27 14:5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별도의 비용이 안들어 좋습니다.
      낯선 거리 낯선 사람들과 바디랭귀지만으로
      어울리는 낭만은 역시 여행이 가져다주는
      선물입니다.^^
    3. 2011.12.27 15: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오~ ^^ 자유가 느껴지는 풍경입니다~
      입질님도 한번 흔들어주시지 그러셨어요 ㅎㅎㅎ
    4. 2011.12.27 15: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재미있는 풍경이네요..ㅋㅋㅋㅋ
      전 크리스마스때 잠을 보냈는데..ㅋㅋㅋ
    5. 2011.12.27 15: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의 밤거리....단어만 들어도 왜이리 기분이 업 되는지 모르겠네요 ㅎ
      마법의 액체가 뭔지 궁금합니다^^
      저도 조금 주시면 안될까요 ㅋㅋ
    6. 2011.12.27 16: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그곳에서는 뭐든지 가능하다는 말씀에 저도 한번 가보고 싶어집니다.
      과연 그 속에 뒤섞일 수 있을지는 모르겠지만 말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행복한 하루 보내세요.
    7. 2011.12.27 16: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 밤 경치는 정말 멋집니다.
      정말 열광적인 섬 란콰이퐁 ! 가고싶어집니다 ^^
    8. 2011.12.27 17: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공짜 해외구경 잘하고 갑니다 감사합니다~^^
    9. 2011.12.27 18:0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대로 즐기고 오셨군요.
      다음편 흠흠.. 취중 사진이 올라오지 않을까... 걱정됩니다. ㅋㅋㅋ
      진짜 멋진 공연(?) 구경 잘 하셨네요~~~
      홍콩의 거리 이름이 쪼까 어려운데요. ㅋㅋ
      암튼 구경 잘 하고 갑니다. ^^
    10. 늘푸른나라
      2011.12.27 19: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즐기는 문화가 다양하네요.

      우리는 하나~~

      편하게 즐기는
    11. 늘푸른나라
      2011.12.27 19: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즐기는 문화가 다양하네요.

      우리는 하나~~

      편하게 즐기는
    12. 2011.12.27 21: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런 경험 하기 쉽지 않을텐데, 보은 사람도 신나는데, 그곳에 있었던 입질님은 얼마나 신났을까요??

      재미있는 경험 잘보고 간답니다. ^^
    13. 2011.12.27 23: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좋은 구경하셨네요^^
      전 워낙 몸치에다 뻣뻣해서리ㅎㅎ 저렇게 춤 잘추는 사람 보면 넘 부럽습니다.
      사람들 다 춤추고 있어도 전 혼자 멀뚱멀뚱 구경만 하고 있을듯..^^;;
    14. 2011.12.27 23:2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대단하내요..
      이렇게 많은 사람이...^^
    15. 2011.12.27 23: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이게 바로 란콰이퐁의 매력이군요..^^
      정말 신날거 같은데요..ㅋㅋ
    16. 2011.12.27 23: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한번 몸을 던지고 싶어지는데요^^
    17. 하나
      2011.12.28 00: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적당한 물약(?)으로 한번쯤 그런 분위기를
      접해보고 싶은 마음도 살짝 듭니다ㅎㅎㅎ

      요즘 연말이라 일이 좀 밀리고 있어서 자주 방문을
      못하고 있어 아쉽지만
      그래도 이렇게 늦은 밤에라도 잠시하도
      들러보고 갑니다.
      연말 잘 보내시기 바랍니다 "입질의 추억님"
    18. 2011.12.28 12:0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신났겠어요!
    19. 2011.12.28 18: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내용도 부럽지만, 사진이 너무 좋네요.

      겨울의 홍콩 다시 가보고 싶습니다!
    20. 2011.12.29 04: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 ~ 대단합니다 ~!홍콩은 그래도 동양권이라 상상하기 힘든 상황이네요
      잘봤습니다 ~!!
      그리고 약속한 조행기는 보셨겠죠 3일 걸린겁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N
    조행기 N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10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5,871,731
    Today : 27,301 Yesterday : 69,622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