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홍콩여행] 300원으로 홍콩을 즐기는 방법, 트램타기


    홍콩을 여행함에 있어 염두해야 할 요소 중 하나가 바로 '교통 시스템' 활용.
    거미줄처럼 얽히고 섥힌 지하철 노선과 트램, 거기에 이층버스까지 정신을 쏙 빼놓을 정도로 복잡해
    자칫 길을 잃을 것만 같은 불안감이 스칠런지도 모릅니다. 하지만 안심하시라~!
    홍콩의 교통 시스템은 생각보다 복잡하지 않고 잘 짜여져 있어 조금만 알고 간다면 별 다른 어려움없이
    이용할 수 있습니다. 그중에서 필자가 우선적으로 추천하는 교통수단은 단연 '트램'
    이는 이층버스와 더불어 홍콩의 중추적인 운송수단이자 심볼이라고 할 수 있는데요. 오늘 저와 함께
    트램타고 떠나는 홍콩 여행, 그 완결판을 보여드리도록 하겠습니다. 준비되셨나요? ^^



     


    이층 트램에서 내려다 본 홍콩의 거리

    홍콩의 이층 트램은 현지인들의 발이 됨과 동시에 관광객들에겐 매우 훌륭한 전망대 역활을 자처하고 있습니다.
    그 어느 곳에서도 보기 힘든 높이에서 시야를 확보한 채 유유자적 떠나는 홍콩 여행. 
    이 트램의 역할은 홍콩섬의 각 지역을 연결하는 운송수단이지만 여행자들에겐 더 없이 좋은 '이동식 전망대'란 말씀.
    그것도 '단돈 300원' 이라는 매우 착한 가격으로 말입니다. +_+ 



    트램의 가장 좋은 명당은 이층 맨 앞 좌석이라는 점, 잊지말자 ^^

    트램은 홍콩의 이동 수단인 동시에 움직이는 광고판이기도 하다.

    더욱이 트램이 인기를 얻을 수 있는 이유는 가격이 저렴하다는 것 말고도 다양한 외관을 가지고 있어 눈이 즐겁다는 점.
    이는 걸어다니는 광고판이라고 불리울 정도로 각각의 트램들은 개성이 강하고 화려하기까지 합니다.
    이러한 트램에 몸을 싣고 어디로든 떠날 때 눈앞에서 펼쳐지는 홍콩의 거리 풍경은 길거리에서 본 것과는 또다른 느낌이 드는데요.
    굳이 비싼 돈을 지불하고 줄까지 서가면서 즐겨야 할 관광명소에 비해 단돈 300원이으로 편하게 감상할 수 있는 홍콩의 트램. 
    아주 강력하게 추천해 드리고 싶습니다. 그렇다면 트램을 즐기는 가장 좋은 방법이란 무엇이 있을까요? 


    트램의 종착지이자 출발지인 샤우케이완, 홍콩섬

     트램을 탈 때 알아두면 좋은 TIP

     1. 트램은 전망이 가장 좋은 2층 맨 앞 좌석을 반드시 사수하도록 하자! 
         트램의 2층 맨 앞 좌석은 단 두자리. 따라서 앞자리 사수가 쉽지 않다. 앞자리를 사수하기 위한 가장 안정적인 방법은 트램의 종착지이자 출발지인
         샤우케이완 역 앞 정류장에서 타는 것. 보다 앞자리 사수가 수월하다.
         (홍콩 현지인들은 2층 맨 앞자리에 대한 집착이 강하진 않지만 그래도 선호하는 자리이므로 잽싸게 올라가서 앉도록 하자 ^^;)


     2. 트램의 행선지를 꼭 확인하고 타자!
         종착지인 샤우케이완에서 탈 때 주의해야 할 점은 트램의 행선지가 제 각각이라는 점. 트램의 맨 앞과 뒷쪽에 행선지가 표시되어 있으니 꼭 
         참고해서 타도록 한다. 주요 행선지는 성완(Sheungwan), 노스포인트(North Point), 해피벨리(Happy Valley)등이 있는데 이 중 가장 
         추천할 만한 코스는 샤우케이완에서 출발해 센트럴을 지나 성완까지 이르는 코스이다.

     3. 트램은 후불제, 뒷문으로 탔다 앞문으로 하차하며 결제한다.
         우리나라 버스완 반대로 뒷문으로 타고 앞문으로 내리며, 탈 땐 그냥 타고 계산은 내릴때 하는 방식이다. 이점 햇갈리지 말자!

     4. 트램의 가격은 2.3달러, 한화로 약 300원 정도
         홍콩의 대중교통 패스인 '옥토퍼스 카드'가 있다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으며, 없을 경우 잔돈으로 2달러를 내면 된다. 
         참고로 2달러보다 큰 돈을 냈을 경우 거스름돈이 없다는 점도 알아두자.

     5. 트램 가이드 사이트(http://www.discoverhongkong.com/tramguide/eng/index.jsp) 참조하기.
         이곳을 방문하면 주요 노선과 추천 여행지, 추천 레스토랑 및 쇼핑에 대한 정보를 얻을 수 있다.


    이층 트램의 내부

    층을 잇는 계단과 트램의 가격표

    참고로 트램은 중간 기점마다 정류장이 따로 있으며 내리고 싶을때 내리면 됩니다.
    운임구간이 길다고 해서 추가 운임을 받거나 하지 않으며 하차할 때 앞문으로 내리면서 결제(동전 혹은 옥토퍼스 카드로 단말기에 대면 된다.)합니다.
    이제부터 트램타고 신나는 홍콩 여행 떠나 볼께요. 트램이 아니면 좀처럼 보기 힘든 각도에서 내려다 본 홍콩의 거리 풍경.
    단돈 300원으로 홍콩의 운치를 한가득 느껴보시기 바랍니다.










    앞서 말했듯 트램에서 가장 좋은 자리를 차지하기 위해선 종착역에서 타는 걸 강추하는데 종착지인 샤우케이완은 홍콩섬에서 비교적 외곽에 있는 곳으로 
    샤우케이완 지하철 역과 함께 재래시장도 있어 트램과 재래시장 탐방이라는 두마리 토끼를 잡을 수 있는 요충지라 할 수 있습니다.
    거기서 저는 홍콩섬의 가장 큰 번화가인 센트럴을 지나 성완까지 가는 코스를 선택. 편도 약 1시간 20가량의 소요시간 동안 홍콩의 주요 거점지를 마음껏
    감상할 수 있었습니다. 사진은 외곽에서 중심가로 들어선 풍경.
     

    트램의 속도는 전동차 특성상 느린 편이여서 이렇게 자전거가 앞질러 갈 수도 있는데 한번은 자전거 탄 청년 때문에 가슴을 쓸어내릴 뻔 했습니다.


    뒤에서 오는 트램을 의식하며 앞질러가는 것 까진 좋았는데


    원래 가려던 방향은 직진인데 갑자기 핸들이 좌우로 흔들리면서 춤을 추며 나가더니 이내 왼쪽으로 고꾸라집니다.
    순간 맞은편에는 버스가 휙하고 지나가니 자칫 잘못하면 사고가 날 수도 있는 상황입니다.
    청년도 당황했는지 속도를 줄이기 위해 땅에다 발을 짚으면서 엉거주춤 선 모습.




    트램타고 사진 찍을때 알아두면 유용한 TIP!
    딱히 팁이라고 하긴 좀 그렇지만 앞서 말했듯 좋은 장면을 건지기 위해선 2층 맨 앞 좌석을 꼭! 사수하시구요. 당연한 말이지만 유리문은 열고 촬영하세요. 
    유리문은 위로 재끼면 올라갑니다. 그리고 촬영 여건상 덜컹거리고 흔들리는 환경이므로 평상시보다 좀 더 많은 셔터 스피드를 확보하셔야 흔들린 장면을
    줄일 수 있습니다. 벌건 대낮이라고 ISO를 100~200으로 놓고 촬영했다간 나중에 찍은 사진들을 보며 눈물흘리게 될지도 몰라요. ^^;
    최소 ISO 400입니다. 이유는 밀집된 빌딩 숲으로 인해 그늘진 곳이 많을 뿐더러 달리는 속도와 덜컹거림을 감안 400~1600은 놓으셔야 합니다.
    조리개값은 상황에 따라 유동적으로 조절하시되 조리개를 조이면 그만큼 셔터 스피드가 낮아지니 ISO를 높여 셔터 스피드를 재빨리 보충해주는 식으로
    순발력있게 조절, 촬영은 연사로 합니다. 그 가운데서 몇 장 건지냐 마느냐의 차이인데 저는 만족할 만한 컷이 나오지 않아 트램을 두번 더 탔습니다.
    사진찍을게 아니라면 패스해 주시구요. ^^;


    밤에도 트램을 타 주신다면 낮엔 볼 수 없었던 색다른 묘미를 느낄 수 있을 겁니다.
    저는 밤 풍경도 담기 위해 트램을 한번 더 타고 싸돌아다녔는데요. ^^; (무슨 사진찍다 죽은 귀신도 아니고..)
    멀리서 바라 본 홍콩 야경도 화려하고 멋지지만 이렇게 달리는 트램 안에서 감상하는 야경 또한 홍콩의 운치를 느끼는 좋은 방법일 것입니다.









    홍콩으로 여행을 계획하신다면 트램을 이용해 보는 건 어떨까요?
    가장 홍콩스러운 운치를 가장 저렴하게 즐길 수 있는 방법이 아닐까 합니다.
    이것으로 홍콩 이야기가 어느정도 일단락 되었습니다.
    이후 홍콩의 교통 이용 팁과 관련하여 한차례 더 올라가겠지만 이것으로 홍콩 이야기를 모두 마칠께요.
    지금까지 입질의 추억의 '굿모닝 홍콩'을 읽어주셔서 대단히 감사합니다. 아래는 그동안 썼던 홍콩 이야기 중 갠적으로 추천하는 글을 걸어놨습니다.
    홍콩을 여행함에 있어 유익한 참고가 되시길 바랍니다.

    제 블로그가 마음에 들면 구독+해 주세요!

    <<더보기>>
    저가항공 스튜어디스의 상큼발랄 기내서비스 엿보기
    입질의 추억, 홍콩에서 낚시하다 망신당한 사연
    [홍콩추천맛집] 홍콩여행시 밥 걱정 끝, 홍콩맛집 총 정리!
    홍콩 재래시장에서 본 문화적 충격
    홍콩 밤거리, 혼자가면 절대 안되는 이유


     

    신고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2.03.04 14: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여행가게되면 타봐야겠군요^^
    2. 2012.03.04 15:0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사진만으로도 홍콩이 그리워지네요.
    3. 2012.03.04 15: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영화에서 자주 보던 거리가 나오니 흥겹네요. ㅎㅎ
    4. 2012.03.04 17: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300원이었던가....암튼 돈안내고 내려도 기사님 아무말씀없으시던데..ㅎㅎ;;;얼떨결에 그냥 내렸던 기억이 납니다....
    5. 2012.03.04 18:2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미거지,꼼치,물메기 이 세어종에 대해서 정리좀 해주시면 안될까요?

      너무 헷갈리네요^^ 정확하게 구분한 자료가 거의 없는듯합니다ㅎ
      • 2012.03.05 00: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글 작성을 위해 언제한번 항구에 들려야겠는데요 ^^;
        당장은 아니더라도 일단 머릿속에 입력해두겠습니다~
    6. 2012.03.04 19: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와우~ 단돈 300원이라니~
      기회가된다면 꼬옥 타봐야겠네요~

      활기차고 멋진 새로운 한주되세요
    7. 2012.03.04 20:1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오오...
      이거 정말 타보고싶었던건데..
      홍콩..
      밤거리도 보고싶고..

      잘지내시죠..?
    8. 하나
      2012.03.04 21: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는 홍콩에 가서 이층버스를 타보지 못했습니다.
      물론 관광을 목적이 아니고 업무차 방문한 것이지만
      이렇게 "입질의 추억님" 글과 사진을 보니까
      아쉬운 생각이 듭니다.
      (그래도 어떻게 하든 시간을 내서 좀더 많은 것을
      보고 느껴서야 했는데...)

      • 2012.03.05 00:0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늘 해외방문은 아쉬움이 남기 마련이지요~
        300원으로 떠나는 시내투어~ 괜찮죠? ^^
        아쉬움은 만족의 어머니가 될 겁니다 ^^
    9. 2012.03.04 21:5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생각 보다 차가 없네요.
      홍콩이 원래 그런지
      저 시간대에 그런지
      저 거리만 그런지 ^^;
    10. 2012.03.04 22:0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출장 때, 주말에 구경삼아 돌아다니면서 타본 기억이 있는데, 꼭 타보세요..^^
    11. 2012.03.04 22:3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트램을 타면 홍콩의 정취를 마음껏 느낄 수 있어서 좋은 것 같아요....
      다만 여름에 타면 죽음이라는 것이.....
    12. 2012.03.04 22: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 여행을 가기전에 꼭 다시한번 추억님 포스팅을
      찿아 보면 좋겟어요

      워싱턴에도 속속들이 구경할수 잇는 2층 버스가 있긴 한데
      트램은 또 분위기가 다르네요
    13. 2012.03.04 22:4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린 홍콩섬에서 2층버스로 투어했었는데....ㅜㅜ
      패키지로 다니다 보니 마음대로 할 수도 없고....
      야~사진이 잘 나왓다고 생각했더니...두 번을 더 타셨군요.....ㅎㅎ
      저거이 야간에 저래 움직이면서 담으면 건질게 별로 없거든요~대단하신 열정....
    14. 2012.03.05 01: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지상철~같은거군요~^^
      넘 멋져요~~ㅎㅎ
      거기에다가 차비가 300원이라니~
      정말 좋은데용~
    15. 2012.03.05 08: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우리 나라에서 300원으로 즐길 수 있다시는 줄 알았어용~~~ ^^;

      자전거가 참 가깝게도 붙어 다니네요.
      조마조마합니다.
    16. 2012.03.05 12:0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홍콩의 다양하고 재미있는 풍경을 많이 볼 수 있겠습니다.
      거기에 가격도 300원밖에 안하니.. ^^ ㅎㅎㅎ
      창문열였다고 뭐라고 하시진 않겠죠? ㅋ
    17. 2012.03.05 15:3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광고판도 제각각에 저렴한 가격! 정말 재미있을 듯 합니다~
      종착역(출발역)에서 재래시장 구경하고 2층 맨 앞자리 앉기! 꼭 기억해야겠네요^^
      홍콩~! 언젠가는 꼭! 여행해보리라 다짐합니다ㅎㅎ
    18. 밥곰팅
      2012.03.05 16:3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갑자기 궁금한게 생겼어요...
      홍콩은 어복님하고 같이 가신거 아니잖아요.. 그렇게 알고 있는데
      홍콩은 어떻게 돌아다니신건가요??
      물론 영어야 하시겠지만 ^^;;;
      혼자서 돌아다니신건가요? 아니면 가이드가 있었나요??
      트램 같은건 잘 모르는 사람은 쉽게 접할 수 없을 거 같은데 ^^;;;
    19. 2012.03.05 23:1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으아~~홍콩의 낮에 모습도 참 멋진데요..저는 가장 하고싶은것이

      홍콩여행을 가서 야경을 담아보고 싶어요...요전에 야경 담으신것도

      너무너무 멋지더라구요...홍콩...가고싶은 여행지로 담아둔것이

      야경을 담아보고 싶어서인데...낮의 모습도 트램인가...저것때문에...와우

      완전 대박 멋집니다...너무 가고싶다는..ㅠㅠ
    20. 2012.06.08 13:4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정말 재밌는 내용입니다.
      6월 18일날 홍콩여행 가는데 많은 도움이 되네요.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N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여행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7/08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31    
    Total : 53,754,371
    Today : 6,459 Yesterday : 28,229
    Statistics Graph