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마트에서 절찬리에 판매 중인 고사리 민어탕

 

어느 페친(페이스북 친구)분의 제보로 이마트에서 고사리 민어탕을 구입했습니다. 현장에서 느낀 점은 '없어서 못 판다는 것'. 보도 자료에 의하면 '여름 보양식 민어'를 탕으로 기획해 누구나 손쉽게 끓여 먹을 수 있도록 했다는데요. 다른 제품은 켜켜이 쌓여있는 데 비해, 이마트가 야심 차게 내놓은 민어탕은 달랑 한 개 남아 있었습니다.

 

워낙 인기 품목이었던 걸까요? 행여나 누가 집어갈까 봐(?) 얼른 집었습니다고사리 민어탕의 인기를 실감했던 순간이죠. 이마트가 그토록 강조하던 '여름 보양식' 또는 '양반 보양식'이라 불리는 고사리 민어탕은 보시다시피 이렇게 생겼습니다. 그 구성품을 살피면..

 

 

민어 네 조각이 진공으로 포장되었고요. 양념장과 고사리, 바지락, 대파가 들어있습니다. 설명서를 봐야 알겠지만, 이걸로도 단번에 느낌이 옵니다.

 

"한꺼번에 때려 넣고 끓이면 완성되는 간편한 음식이란 점을"

 

여기까지는 좋습니다. 사실 민어탕을 맛보고 싶어도 여건상 맛볼 수 없는 분들이 얼마나 많겠습니까? 홀로 사는 오피스텔 거주민부터 고시생, 직장인, 바쁜 맞벌이 부부 등등등. 그런 사람들을 위해 이마트가 기회를 준 것이라고 생각하..

 

 

지는 않습니다. 단돈 만 원에 육박하는 이 음식의 조리법은 의외로 간단합니다. 냄비에 물 6컵을 넣고 대파를 제외한 나머지를 20분간 끓인다. 마지막으로 대파를 넣고 5분간 더 끓이면 양반들이 먹던 바로 그 고사리 민어탕이 된다는 것 아니겠습니까? 인제 와서 새삼스럽지만 세상 참 편해졌습니다.

 

 

이마트는 민어가 아닌 인도네시아산 '꼬마민어'라는 유사종으로 민어탕으로 기획했다

 

민어살을 개봉했습니다. 두둥~!

 

그런데 제가 아는 민어와는 다르게 생겼군요. 뭐 다르게 생기면 어떻습니까? 다른 곳도 아닌 우리나라 최대 기업 중 하나인 이마트가 민어라고 하면 그리 알고 먹어야 합니다. 게다가 여름에만 맛볼 수 있는 특별 기획전 아닙니까? 과거 양반들이나 먹던 고사리 민어탕을 저렴하게(9,980원)에 제공하겠다니 넙죽 받아먹어야죠.

 

안 그래도 방송과 뉴스에서 지겹도록 듣는 말이 '여름 보양식 민어'인데, 이쯤이면 평소 민어 구경도 못 한 백성들이 궁금할 법하겠죠? 

 

※ 참고

사용된 어종은 민어가 아닌 인도네시아산 꼬마민어라는 유사종입니다. 다시 말해, 민어와 비슷하게 생긴 유사종으로 민어탕을 기획한 것. 이것이 적절한지는 소비자의 판단으로 돌리겠습니다.

 

 

해서 끓여보았습니다. 고사리가 들어가서인지 민어탕보다는 육개장에 가까운 비주얼을 뽐냅니다. 보기만 해도 얼큰해 보이는데요. 죄송하지만, 여기서도 지겹도록 듣는 그 문구를 저도 쓰겠습니다.

 

"옛 양반들이나 먹었던 여름 보양식 민어탕! 그 맛은 어땠을까?"

 

※ 우선 이 이야기를 하기에 앞서, 지극히 주관적이고도 개인적인 맛 평가라는 것을 알려둡니다.

 

 

식탁에 올린 이마트 고사리 민어탕, 아니 인도네시아산 열대성 어류인 꼬마민어 조미료

 

사실 고사리 민어탕을 끓이면서 반신반의했습니다. 뼈도 없는데 어떻게 국물맛을 낼까 싶었죠. 그런데 그런 걱정은 기우였습니다. 국물 한 숟가락 뜨는데요. 제가 다른 건 몰라도 이 말은 객관적으로 할 수 있습니다.

 

"이 음식은 양념이 신의 한 수다."

 

민어 뼈가 들어가지 않음에도 깊은 국물맛을 낼 수 있었던 것은 아낌없이 들어간 MSG 때문. (물론, MSG 들어갔다고 욕하는 것은 아닙니다.) 게다가 민어도 아닌 '수입산 짝퉁 민어'를 헐값에 냉동으로 들여와 살만 발라 씁니다. 그리고선 백성들에게 "이것이 요즘 핫하다는 민어탕이니 만 원에 사 가거라"하는데 국물 맛은 어느 정도 내야하니 답은 MSG 아니겠습니까? 

 

생선탕은 국물 맛이 생명인데 그런 점에서 본다면, 뼈나 대가리 없이도 국물 맛을 내야 하는 기획자들의 고민이 이 비린내 나는 국물에 녹아들었다고 볼 수 있습니다. (박수)

 

MSG가 주도하는 국물이라고 해서 '수입 짝퉁 민어'가 맛에 관여하지 않은 것은 아닙니다. 국물 맛에는 냉동과 해동을 거친 수입 민어의 비린내가 제대로 녹아 있어서 최소한 이것이 생선 매운탕임을 알게 해줍니다. 음식의 정체성도 지키고, 맛도 적당히 내면서, '여름 보양식'으로 파는데 우매한 소비자는 이것도 민어탕이라면서 팔아주니 일거양득인 셈이죠.

 

"보양식의 모든 것"

 

이 말은 최근 이마트가 여름 복날을 겨냥해 내건 행사 문구입니다. 몇몇 언론 보도에 의하면 이마트가 '여름 대표 양반 보양식'인 민어를 선택해 보양식을 내놨다고 합니다. 그러면서 설명한 것은 다음과 같습니다.

 

"민어는 6월~8월 산란기를 앞두고 몸집이 커지고 기름이 올라 맛이 좋아 조선시대부터 양반들이 보양식으로 즐긴 것으로 알려진다. '민어탕이 일품(一品), 도미탕이 이품(二品), 보신탕이 삼품(三品)'이라는 말이 있었을 정도다."

 

이쯤이면 지랄 옆차기가 울고 가겠네요.

 

※ 추신

글을 쓰기 위해 일부러 상품을 구매한 겁니다. 맛으로는 만 원이 아까웠지만, 글을 쓰고나니 만 원이 아깝지 않군요.

 

#. 관련글 보기

'초간단 민어 매운탕' 끓이는 방법

지역마다 다른 개성만점 물회, 당신의 취향은?

여름 보양식 '민어'를 먹기 전에 알아야 할 5가지 상식

'민어'샀는데 민어가 아니라면? 충격적인 민어 판매 실태

서민 먹거리 '곰장어'의 실체는 지렁이? 곰장어의 괴이한 사실들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Posted by 입질의 추억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1. 라이카
    2018.08.10 11:0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대단하네요....상술이..
    회사 지하에 이마트가 있는데 오늘 점심에가서 가짜 민어탕 있는지 한번 봐야겠네요 ㅋㅋ
  2. 애아범
    2018.08.10 14:3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감사합니다. 큰 도움이 되었습니다. ^^
  3. 솜삭
    2018.08.10 14:5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제가 이마트에서 알바합니다.
    중복경에 저도 봤는데 수입산이라고 되어 있길래 그냥 패스했습니다. 정말 맛은 없겠더라고요.
  4. 개마트의 짝퉁민어 알고 드시나요.
    2018.08.11 02: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좋은글 감사합니다.
    개마트가 국민을 무지한 개로 알고 짝퉁 민어로 우롱을 하고 있었네요.
    개마트의 웃기는 가짜 짝퉁 민어탕 이라고 널리 알려야 겠습니다.
    개마트의 개상술을 바로 알립시다.
  5. 성종님
    2018.08.14 14:5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저걸 사볼까했다가 전에 쓰셨던 포스팅보고 가짜민어구나 하고 안샀네요ㅎㅎ개인적으로 민어회보단 민어탕이 맛있는데 이런식으로 대국민사기극을...
  6. 한무
    2018.08.14 15: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도 먹어봤는데 엄청 맛있던데요.
    만원돈인데 가족들 한끼 먹꺼리로 너무 훌륭하던데. 너무 큰기대 하신거 아닌가요.
    • 어휴
      2018.08.14 23: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에휴~지금 그얘기가 아니잖아요. ㅡㅡ
  7. 우주괴물
    2018.08.14 22:0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민어가 아닌것을 민어라고 속여팔고 있다는 내용. 맛을 문제 삼는게 아니라... 아휴...
  8. 으니주부
    2018.08.15 16:1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히트상품이라 사먹었는데 맛나구 좋았어요 그러면서든 생각은 국산으로 하면 얼마나 비쌀까하는 으니생각 히히
  9. 유아들맘
    2018.08.15 22:4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기획의도나 맛이랑 상관없이 .. 소비자를 우롱한 이마트가 실망스럽네요. 그걸 허가해준 식약처는 어이없..
    그래도 우리에겐 진실을 알려주는 지식인이 있어서 다행입니다. 감사합니다. 늘 응원하고 지지합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2953)N
수산물 (461)
조행기 (479)N
낚시팁 (272)
꾼의 레시피 (220)N
생활 정보 (1067)
여행 (426)
모집 공고 (28)

Statistics Graph
Total : 65,624,259
Today : 9,130 Yesterday : 20,7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