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주도 휴애리 흑돼지쇼 공연과 아찔한 장면


    하루는 제주도 현지인인 지인 따라 무작정 따라갔던 날. 난데없이 저를 동물원으로 안내합니다. 도착하니 전부 아이들, 어린이를 동반한 부모들로 가득합니다. 뭐 가끔 연인들도 보이기는 합니다만, 주변을 둘러보니 입장료를 끊고 들어가는 인공 테마파크였죠. 제주도에는 이러한 테마파크가 여럿 있지만 제 취향에는 별로 안 맞아 쉽사리 발길이 이어지지는 않았습니다.

    "아니 왜 이런 곳을.."

    속으로 의구심을 품고 안으로 들어갔는데요. 이곳은 흑돼지쇼로 유명한 '휴애리 자연생활공원'이라고 합니다. 흑돼지쇼라니, 입장료만 내면 흑돼지 구이를 마음껏 리필해서 먹는 그런 갑쇼? 가 아니고 얘네들이 퍼포먼스를 한다네요. ^^; 흑돼지로 쇼를 한다면 어떤 쇼가 될까요? 흑돼지쇼를 기다리는 동안 저는 이곳의 동물 친구들과 놀기로 하는데 중간에 아찔한 장면을 연출하기도 했습니다.





    평화롭게 낮잠을 자는 흑돼지들, 제주도 휴애리

    잠시 후 일어나더니 일제히 어미 젖을 찾아 먹는 모습이 너무 귀엽다.

    귀여운 흑돼지 새끼들의 재롱

    카메라를 들이대자 호기심에 몰려온 흑돼지 새끼들. 이렇게 가까이서 보니 얘네들 맛만 있는 게 아니라 외형도 생각보다 귀엽습니다. ^^ 동물원 컨셉의 공원이라 그다지 흥미를 못 느낄 줄 알았던 나. 어느새 동물을 관찰하면서 함께 온 지인도, 시간도 잃어버린 채 있었습니다. 비록 인공적으로 조성된 테마파크이긴 하나 주변 환경을 자연스럽게 꾸며놨고 또 제주도 특산물인 흑돼지부터 여러 동물들을 상대로 관찰하고 먹이를 줄 수 있어 아이들에게는 유익한 시간이었지 않나 싶습니다.


    날 노려보는 타조, 제주도 휴애리

    천원이면 먹잇감으로 당근 한 봉지를 살 수 있다.

    카메라 렌즈도 쪼아 먹을 기세

    광각 렌즈를 이용해 재밌는 장면을 연출해 보려고 하는데 갑자기 공격하네요. 순간 식겁했습니다. 타조의 부리가 정확히 제 렌즈를 가격하는 순간을 담아봤습니다. 렌즈에 둔탁한 소리가 전해지고 그 충격이 상당했기에 곧바로 렌즈를 살펴봤지만, 다행히 금이 가거나 하지는 않았습니다. 사실 렌즈가 깨져도 할 말 없었던 상황. 자연산 타조도 아닌데 보기보단 위험한 동물이군요. ^^;


    제주 한우, 휴애리 자연생활공원

    인물 좋고, 맛도 좋아 여러가지로 인류평화에 이바지하는 좋은 녀석 ^^

    하지만 혓바닥의 공격을 받고야 말았습니다. ㅜㅜ 소 혓바닥은 위험하다네요. 혀위의 털이 너무 까칠하여 자칫 손을 다칠 수 있다고 할 정도입니다. 유리 재질의 렌즈였다면 기스가 날 수도 있었던 상황. 소를 어루만질 땐 혓바닥 핥기를 주의해야 합니다.


    휴애리 흑돼지쇼

    흑돼지쇼라고 해서 대단한 건 아니었고, 거위와 흑돼지의 식사시간을 이용해 보여줄 수 있는 일종의 놀이였습니다. U자형으로 된 구조물을 흑돼지가 타고 올라가 그대로 미끄럼틀로 내려오는 방식. 한 번 타고 내려온 흑돼지들에겐 맛있는 식사시간이 기다립니다. 자리는 한정되어 있고 관람객들은 많아 서서 보는 분들이 많은데요. 개인적으로는 서서 보는 편이 더 관람하기에 좋았습니다. 아이들이 있다면 앉아서 보다가 막판쯤 되었을 땐 앞으로 나와서 보시면 됩니다.


    여름에 보면 더욱 시원할 것 같은 흑돼지쇼

    흑돼지에 이어 거위쇼가 펼쳐지고

    미끄럼틀을 타고 내려오는 거위들의 뒤뚱거리는 모습이 재밌다.

    당근을 내밀었다 안 주는 아이와 거위간의 실랑이가 벌어지고

    조련사가 뿌린 사료에 현장은 흑돼지와 거위가 한데 뒤엉킨다.

    제주도 휴애리 흑돼지쇼 관람 정보
    네비주소 : 서귀포시 남원읍 신례리 2014
    입장료 : 성인은 9천원, 청소년은 7천원, 어린이는 6천원
    입장시간 : 오전 9시 ~ 하계는 5시 30분, 동계는 4시 30분까지
    제주도 휴애리 흑돼지쇼 시간 : 오전 10시부터 17시까지 매시 정각마다 있음

    #. 아이가 있다면 꼭 한번 들러봄 직한 휴애리 흑돼지쇼
    제 개인적인 여행 컨셉과는 맞지 않지만, 동물을 좋아하는 성인이라면, 그리고 아이가 있는 가족단위라면 한 번즘 둘러볼 만한 테마파크입니다. 특히 아이들의 반응을 보니 열에 아홉은 흑돼지쇼에 열광(?)하는 모습을 보입니다. ^^ 사실 어른이 봤을 땐 아무것도 아니죠.

     
    단지 올라갔다 미끄럼을 타고 내려오는 것뿐인데 현장에서 직접 보면 미끄럼틀 앞에서 머뭇거리는 녀석들부터 뒤뚱거리며 내려오는 모습에 아이들은 혼비백산, 자지러지면서 좋아하니까요. 흑돼지쇼가 마칠 무렵 조련사가 주는 사료에 흑돼지, 거위 할 것 없이 한데 섞여 있는 모습을 보며 당근을 먹이로 주며 동물과 교감하는 아이들의 정서를 생각해 보아도 다녀온 효과는 거둘 수 있으리라 생각됩니다. ^^


    그런데 들어올 땐 몰랐지만, 출구로 나가는 길이 좀 헷갈립니다. 마치 미로 같은 느낌을 주는데요. 여려 사람들이 발걸음을 되돌리는 모습을 보곤 했는데 출구로 나가는 안내판 세팅을 잘해 놓았으면 하는 바람을 가져봅니다.

    <<더보기>>
    얼짱 꼬마 사진작가 탄생 ^^
    조카의 복수를 부른 이모의 행동
    조랑말 생식기를 본 아줌마의 기막힌 한마디
    보쌈먹다 빵터진 조카의 한마디
    아줌마들이 열광했던 제주 오메기떡, 맛보니

     

    정기구독자를 위한 즐겨찾기+

    이 장소를 Daum지도에서 확인해보세요.
    제주특별자치도 서귀포시 남원읍 | 휴애리자연생활공원
    도움말 Daum 지도
    Posted by ★입질의 추억★

    댓글을 달아주세요:: 네티켓은 기본, 스팸은 사절

      이전 댓글 더보기
    1. 2013.04.26 14: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타조와 소로부터 공격 받으셨군요. ㅎㅎ
      돼지 새끼들 정말 귀엽죠? 소보다 돼지가 더 깔끔한 것 같더군요. 생각보다 무척 똑똑하다니 애완동물로도 한 번 키워보고 싶어요. ^^
    2. 2013.04.26 14:3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다행히 카메라가 괜찮나봐요? ㅋ
      넘 가까이 찍으니 표정이 재밌네요..
    3. 2013.04.26 14:4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ㅎㅎ이런 쇼도 하는군요.

      아이들이 재밌어 할 것 같네요
    4. 2013.04.26 14:5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송아지의 혀... 빠는 힘... 엄청 나대요. 그러니 조심해야합니다.
      타조... 눈썹이 참 이쁘다 싶었는데.. 공격적이네여?
      아이들이랑 제주 갈 그 날을 고대합니다. ㅋㅋ
    5. 2013.04.26 15:1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전 여기 두번이나 갔었드랬죠. 이젠 오가는 길까지도 생각날 정도네요.
      가족끼리 가기에는 좋은 곳이에요.
      그나저나 입질님 제주도에 계속 계시는거에요?
    6. 하나
      2013.04.26 15:3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TV에서 잠시 본 기억이 있습니다.
      역시 제주도는 먹을것도 볼것도
      그리고 잡을것도 많은 여행지입니다^^*
    7. 2013.04.26 17:38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 쇼라고 해서 처음에 뭔가 했네요~
      입질님덕분에 제주도에 곳곳을 살펴보게 되네요~
    8. 신록둥이
      2013.04.26 18:17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저 흑돼지들은 맛도 더 좋겠어요...저래 시간마다 운동을 하니?....ㅎㅎ
      좋은 정보입니다~
    9. 2013.04.26 20:4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쇼 예전에 포스팅을 통해서 한번 봤죠...

      돼지들도 알고보면 똑똑하지요...훈련해서 말을 들을 정도면 말입니다...

      저거저거 소 혓바닥...겁나 부립니다...한벙 핱으면 끝짱나요.ㅎㅎ

    10. 2013.04.26 23:21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쑈가 뭐나 했는데..

      미끄럼 타기군요 ^^

      타조와 소... 동물에겐 넘 가까이 다가가면 안돼겠어요
    11. 2013.04.27 01:46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밀댓글입니다
    12. 별 시덥잖은
      2013.04.27 01:50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뭐냐 별 시덥잖은걸 쓰고있네

      낚시나 해라
    13. 2013.04.27 07:5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모습을 보니 경이로울 뿐입니다.
      잘 보고 갑니다. 즐거운 주말 홧팅하세요
    14. 2013.04.27 09: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ㅋㅋ 재미있네요.
      중간에 공격받은 사진들이 뭔가 실감납니다.
      이런 사진 찍을때는 렌즈를 조심해야하는군요 :)
    15. 송국
      2013.04.28 10:0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소 혓바닥 전혀 위험하지 않아요..
      약간 돌기가 있어도 그러려니..하는게지 상처를 낸다는가 하는건 전혀 없어요. ^^
    16. 2013.04.28 23:29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돌고래쇼나 흑돼지쇼는 보면서 마음이 좀 불편해져서
      이 글도 마음의 준비를 하고 봤는데, 그런 부분이 없어서 다행이네요.
      아이들과 같이 가면 재미있을 것 같아요.
      흑돼지도 귀엽군요 ㅎㅎ

      그나저나 감기는 이제 나으셨나요? ^^
    17. 2013.04.29 01:2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쇼~라니 ㅎㅎㅎ
      정말 아이들이 좋아하겠어요~~^^
      우리강군이도 오늘 동물보고 왔는데 강아지보고도 좋아하니
      흑돼지보면 우리강군이 표정이 어떨지...ㅋㅋㅋ
    18. 휴애리
      2013.05.05 13:33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안녕하세요
      휴애리 홍보 담당자 입니다.

      정성스런 글 잘 보았습니다.
      불편하셨던 안내판은 계속 개선 중에 있습니다.

      지금도 나가시는곳이 불편하시고 하셔서 2개소 추가로 다시 안내판을 설치 하였습니다.

      이번에 가족단위 오시는 분들이 많아
      공원 중간에 수유실 1개소도 신설 하였습니다.

      즐겁고 행복한 하루보내세요
      진짜 정성이 많이 담긴 글 잘 보고 갑니다.
      • 2015.08.26 21:34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거기 놀러오는 인간들 복지보다 채찍질 당해가며 쇼에 동원되는 흑돼지들이나 챙기세요.돈에 눈이 멀어서 정작 눈앞의 작은 생명은 보이지도 않나봐요? 얼마나 영혼이 죽어있으면 살아있는 동물을 물건취급할 수 있는지 저라면 182649번 죽었다 깨나도 그쪽 방면으로 도가 턴 당신사람들은 이해 못하겠더라구요. 한마디로 저질이죠
    19. Mysin
      2015.03.13 01:32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흑돼지쇼.... 아내가 임신 7개월 즈음 했을 무렵,
      출산 전 훌쩍 바람을 쐬러 간 적이 있었습니다.

      동물을 좋아하는 우리 부부가 휴애리를 가지 않을 이유는 없었던 터라,
      조금 흐리던 날 휴애리 공원엘 갔습니다.

      그 때 본 광경은 조금 충격이었던 건 우리뿐이었을까요...
      컨디션이 좀 좋지 않아 보이는 새끼 돼지가 정해진 코스로 힘차게 다니지 않으니,
      조련사로 보이는 사람이 채찍질을 얼마나 심하게 해대던지, 먹이 통으로 얼마나 후려치던지..

      코피가 터진 돼지도 있었고, 채찍에 맞아 상처가 벌어지는 돼지도 있었는데
      주변 사람들은 재미있다고 박수치면서 신나하는 모습을 보고 구역질이 나서 그 길로 바로 숙소로
      돌아갔던 기억이 있네요. 4년쯤 지나 다시 제주로 여행을 가려 이것 저것 보다가 휴애리 이야기가
      있어서 뜨악 하다 댓글 남기고 갑니다... 정말, 다시는 보고 싶지 않은 풍경이었네요.

      • 2015.03.13 10:26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정말 뜨악이네요. 생각해보면 그 정도의 훈련을 거치면서 매를 안 맞을 수 있다고 생각한 게 오산일 것 같습니다.
        눈에 보이지 않은 곳에는 잔학한 동물 학대가 도사리고 있을 지도요. 덕분에 저도 이 부분에 관해 환기하게 되었습니다. 감사합니다.
    20. 한라본초다정공방
      2018.02.16 16:45 신고
      댓글 주소 수정/삭제 댓글
      비육돼지농장에서 우리에같혀 일생을보내는 돼지도있는데 휴애리의 돼지쇼는 제주도의 자랑입니다

    카테고리

    전체보기 N
    수산물
    조행기
    낚시팁
    꾼의 레시피
    생활 정보 N
    여행 N
    모집 공고

    최근에 올라온 글


    달력

    «   2018/04   »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21
    22 23 24 25 26 27 28
    29 30          
    Total : 61,588,612
    Today : 761 Yesterday : 8,768
    Statistics Graph